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서

배포일: 2021. 6. 4

수신

각 언론사 사회부, 노동담당 등

발신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서비스일반노동조합

담당 : 홍창의 (010-2242-8702)

배달노동자 아파트 지상 출입금지 밧줄에 넘어져 사고,

배달노동자 인권보호 대책이 시급하다.

 

 

경기도 남양주의 한아파트에서 배달 라이더의 지상 출입을 막기 위해 설치한 밧줄 트랩에 라이더가 넘어져 다치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실관계를 확인하는 과정이지만,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의 제보 사진 등을 보면 밧줄에 걸려 넘어진 배달 오토바이가 확인되고 관할 파출소에서도 관련 사고신고를 확인할 수 있었다.

 

비 오는 날이면 배달라이더 입장에서는 지하주차장 출입을 꺼리게 된다. 물로 젖은 지하주차장이 미끄러워 사고위험이 크기 때문이다. 배달량도 늘어나 아파트를 출입하는 오토바이도 많았을 것이고 이런저런 민원이 있었을 수 있지만 아파트 측이 일방적으로 오토바이 출입을 금지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 더군다나 비오는 날 눈에 잘 띄지 않는 밧줄을 아무런 안전장치 없이 설치하는 행위는 사고를 방치하는 행위다.

 

현장에서는 비슷한 마찰이 계속 일어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청담동의 한 고급 아파트에서 음식배달을 위해 오토바이를 타고 단지로 들어오던 배달노동자를 경비원이 막기 위해 오토바이를 탄 라이더의 옷을 잡아당겨 라이더가 넘어져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해당 아파트 동 대표자 회의에서 오토바이의 단지 내 출입을 금지하면서 발생한 사고였다. 아파트 입대위의 결정에 따라야 하는 경비노동자와 시간이 곧 임금이 되는 배달노동자와의 갈등이다. 사고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지만, 사회적 대책은 마련되고 있지 않다.

 

서비스연맹 서비스일반노동조합 배달서비스지부는 지난 2월 국가인권위 진정 등을 통해서 라이더 인권을 위한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배달 플랫폼 사 차원에서 오토바이 출입을 금지하는 아파트의 경우 수수료 인상 등의 조치로 배달 라이더들에게 응당한 조치를 하는 등의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요구해왔다. 하지만 아직 사회적 논의가 제대로 되고 있지 못하다.

 

이 문제는 단순히 경비원과 라이더 간의 갈등이 아니다. 공정한 배달 수수료를 설계하지 않고, 라이더들에게 책임을 떠넘기는 플랫폼 사의 책임이다. 빠른 배달 서비스를 바라는 소비자들의 인식개선도 필요하고, 사회적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정부의 노력도 절실하다. 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한다.

 

 

202164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서비스일반노동조합 배달서비스지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25 [성명] 늘어나는 물류센터, 유통배송 야간노동 근본 해결책이 마련되어야 한다 2021.11.25
624 [성명] 노동자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화물연대의 SPC자본에 대한 투쟁을 지지한다! file 2021.10.05
623 [성명] 일부 골목상권 철수, 3000억 기금 발표는 보여주기식 면피용 방안 카카오모빌리티의 사회적 책임 강화 방안은 알맹이 없는 물타기일 뿐이다 file 2021.09.15
622 [성명]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강제연행! 정권의 민주노총 탄압에 서비스노동자들은 강력한 투쟁과 총파업으로 답할 것이다! 2021.09.03
621 [성명] 서비스연맹은 공공의료 확충, 보건의료 인력 확충을 요구하는 보건의료노조의 투쟁을 적극 지지한다! 2021.08.26
620 [성명] 광주 교육청 장휘국 교육감은 학교 비정규직에 대한 차별과 고용불안 해소 약속을 이행하라! 2021.08.23
619 [성명] 감옥에 있던 나라 뒤흔든 범죄자는 재벌이라 풀어주고 불평등 타파해 함께 살자고 호소한 ​​​​​​​노동운동 대표자는 잡아 가두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한다 2021.08.16
618 [성명] 서울시 교육청은 연차의무촉진 중단하고 상시전일 근무일수 확대하라! 2021.08.16
617 [성명] 코로나19 핑계로 민주노총 탄압말라!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영장청구에 대한 서비스연맹 입장 2021.08.08
616 [셩명]고용노동부는 민주노조 파괴 공작하는 SPC 파리바게뜨에 대해 즉각 특별근로감독 진행하라! 2021.07.22
615 [성명]문재인 정부는 중대재해를 막을 생각이 과연 있는 것인가? 과로사·직업성암 다발 현장, 하청·특고 현장 노동자의 안전⋅건강권 온전히 보장하는 중대재해법 시행령 제정하라! file 2021.07.13
614 [성명] 쿠팡의 열악한 노동 개선 위한 소비자 운동 벌어지는데, 반대로 마트 노동자 휴일 휴식권 없애려는 정부·여당 2021.06.25
613 [성명] 택배노동자, 집배원노동자가 연대해 과로사 주범 우정사업본부에 맞서 투쟁하자. 2021.06.13
» [성명] 배달노동자 아파트 지상 출입금지 밧줄에 넘어져 사고, 배달노동자 인권보호 대책이 시급하다. 2021.06.04
611 [성명] 정부(광역시,도)가 만든 “사회서비스원”을 민간법인과 같은 공급단체로 전락시키는 사회서비스원법 제정에 합의한 민주당을 규탄한다. file 2021.06.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