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서

배포일: 2021. 08. 08

수신

각 언론사 사회부, 노동담당 등

발신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코로나19 핑계로 민주노총 탄압 말라!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영장 청구에 대한 서비스연맹 입장

 

 

민주노총 위원장은 지난 84일 경찰의 조사요구에 직접 출두하여 조사를 받았고, 조사에 앞서 정부에 민주노총은 대화도, 투쟁도 준비되어있다고 밝혔다. 그런데 조사마저 끝낸 이 시기에 경찰은 구속영장을 청구하였다.

 

경찰은 구속영장 신청한 이유에 대해 확진자가 늘어나는 중차대한 시기에 집회를 연 점 등 요건을 따져 엄정한 사법 처리를 위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한다. 이미 민주노총 집회와 4차 대유행의 연관관계가 없다는 것이 밝혀졌지만, 코로나19를 핑계로 민주노총에 대한 탄압을 멈추지 않고 있다.

 

이는 지난 조사에 앞서 양경수 위원장의 출석시기 조정 중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경찰이 체포영장을 신청한 것과 조사를 끝낸 이 시기에 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비상식적인 일은 경찰의 의지인가, 정부의 의지인가!

 

우린 지난 박근혜 정부 아래 이렇게 살 수 없다고 노동자, 농민, 빈민, 청년학생들이 함께 민중총궐기를 진행했다. 박근혜 정부는 이런 목소리를 꺾으려 민주노총 위원장에게 체포영장을 발부하고 결국 구속시켰던 모습과 다르지 않다.

 

지금 우리 사회를 둘러보자.

촛불혁명 후 우리 삶은 이전과는 달라질 것이라는 기대와 정부에 대한 기대가 컸다. 하지만 노동 공약들은 다 후퇴하였고,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도 재벌총수들의 급여는 상승하는데, 노동자들은 급여가 삭감되거나 구조조정으로 일자리를 잃고 있다. 밥상물가는 OECD 3위로 10년 만에 최고 상승하였고, 소득불평등 지수는 더욱 상승하고 있다.

 

더욱 심화되고 있는 사회 불평등과 벼랑 끝으로 이미 몰릴 때로 몰린 노동자와 민중의 삶을 바꾸기 위해 민주노총은 투쟁하고 있다. 한국사회에서 이런 목소리를 낼 수 있는 가장 힘 있는 조직인 민주노총이 투쟁하지 않는다면 어느 누가 할 수 있겠는가? 우린 일하는 사람들이 잘 사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행보를 멈추지 않을 것이다.

 

다가오는 월요일, 민주노총 위원장에 대한 검찰 면담 후 구속영장에 대한 검찰과 법원이 판단을 하게 된다. 검찰과 법원의 합리적인 판단을 기대하며, 더 이상 민주노총에 대한 근거 없는 탄압을 멈춰라!

 

202188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25 [성명] 늘어나는 물류센터, 유통배송 야간노동 근본 해결책이 마련되어야 한다 2021.11.25
624 [성명] 노동자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화물연대의 SPC자본에 대한 투쟁을 지지한다! file 2021.10.05
623 [성명] 일부 골목상권 철수, 3000억 기금 발표는 보여주기식 면피용 방안 카카오모빌리티의 사회적 책임 강화 방안은 알맹이 없는 물타기일 뿐이다 file 2021.09.15
622 [성명]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강제연행! 정권의 민주노총 탄압에 서비스노동자들은 강력한 투쟁과 총파업으로 답할 것이다! 2021.09.03
621 [성명] 서비스연맹은 공공의료 확충, 보건의료 인력 확충을 요구하는 보건의료노조의 투쟁을 적극 지지한다! 2021.08.26
620 [성명] 광주 교육청 장휘국 교육감은 학교 비정규직에 대한 차별과 고용불안 해소 약속을 이행하라! 2021.08.23
619 [성명] 감옥에 있던 나라 뒤흔든 범죄자는 재벌이라 풀어주고 불평등 타파해 함께 살자고 호소한 ​​​​​​​노동운동 대표자는 잡아 가두려는 문재인 정부 규탄한다 2021.08.16
618 [성명] 서울시 교육청은 연차의무촉진 중단하고 상시전일 근무일수 확대하라! 2021.08.16
» [성명] 코로나19 핑계로 민주노총 탄압말라! -양경수 민주노총 위원장 영장청구에 대한 서비스연맹 입장 2021.08.08
616 [셩명]고용노동부는 민주노조 파괴 공작하는 SPC 파리바게뜨에 대해 즉각 특별근로감독 진행하라! 2021.07.22
615 [성명]문재인 정부는 중대재해를 막을 생각이 과연 있는 것인가? 과로사·직업성암 다발 현장, 하청·특고 현장 노동자의 안전⋅건강권 온전히 보장하는 중대재해법 시행령 제정하라! file 2021.07.13
614 [성명] 쿠팡의 열악한 노동 개선 위한 소비자 운동 벌어지는데, 반대로 마트 노동자 휴일 휴식권 없애려는 정부·여당 2021.06.25
613 [성명] 택배노동자, 집배원노동자가 연대해 과로사 주범 우정사업본부에 맞서 투쟁하자. 2021.06.13
612 [성명] 배달노동자 아파트 지상 출입금지 밧줄에 넘어져 사고, 배달노동자 인권보호 대책이 시급하다. 2021.06.04
611 [성명] 정부(광역시,도)가 만든 “사회서비스원”을 민간법인과 같은 공급단체로 전락시키는 사회서비스원법 제정에 합의한 민주당을 규탄한다. file 2021.06.0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