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전국민간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Tel : 02-2678-8830 / Fax : 02-2678-0246

이메일 serviceorg@paran.com / 홈 http://service.nodong.org


보도 자료

(2013. 09. 25)


화려한 호텔안에서 일하는 초라한

비정규직노동자 실태 고발 기자회견!!

(9월 27일(금) 11:00, 문화체육관광부 앞)



민주노총 서비스연맹은 오는 27일(금) 세계관광의 날을 맞이하여 문화관광부앞에서 ‘화려안 호텔안에서 일하는 초라한 비정규직노동자 실태를 고발하고 고용안정과 노동조건 개선을 촉구하는 기자회견과 퍼포먼스’를 가질 계획이다.


국내의 호텔산업은 지난 1988년 서울올림픽을 전후하여 여러 개의 호텔기업들이 영업을 시작하고 1997년 IMF 이후부터 경쟁적으로 외주화를 추진하면서 불안정고용(간접고용)이 확산되어 왔고 그와 병행하여 정규직의 일자리를 비정규직노동자들로 채우기 시작하였다. 또한 전체 상시 고용 인원도 대폭 감소하면서 노동강도 역시 매우 열악해지는 상황이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정부는 세계관광의 날을 맞이하여 우리나라의 관광산업을 더욱 활성화해서 관광수입을 늘리는 것에만 초점을 맞추는 정책을 가지고 있을 뿐 실제 관광산업을 주도하고 견인차 역할을 하는 호텔노동자들의 열악한 노동조건에 대하여는 기업내적인 일로 치부하면서 관심을 가지지 않고 있어 호텔노동자들로부터 원성을 사고 있는 것이다.


이에 서비스연맹은 관광산업의 핵심이고 외화획득의 견인차인 굴뚝없는 공장 호텔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의 불안정고용 실태를 고발하고 세계관광의 날을 맞아 호텔노동자들의 열악한 노동조건 개선을 촉구하는 내용의 기자회견을 가지게 된 것이다.




* 기자회견 및 퍼포먼스

시간

내용

비고

11:00

기자회견 취지 설명

사회자

11:10

서비스연맹 발언

강규혁위원장

11:20

국제노동단체(IUF) 발언

정옥순한국담당

11:30

호텔노동자 대표 발언

우병익밀레니엄힐튼호텔노조 위원장

11:40

퍼포먼스

호텔노동자들

11:50

기자회견문 낭독

박용규관광업종분과 대표

12:00

기자회견 마무리

참가자 전원


* 문의 : 이성종정책실장 / 010-8284-8112


귀 언론의 각별한 관심과 취재, 보도를 요청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34 [기자회견문] 골프장 경기보조원들에 대한 당연한 노동기본권 보장을 왜곡하고 악용하는 골프장경영협회 규탄한다! file 2007.06.25
433 [보도자료] 롯데호텔, 비정규직 여성노동자들에게 사직서와 용역전환 서명을 강요하고 용영깡패동원 출근저지 협박도 서슴치 않아! file 2007.06.25
432 [취재요청] 서비스연맹 서비스유통노조 식음료유통본부, 27일부터 2박 3일 서울상경 노숙투쟁 전개!! file 2007.06.25
431 [성명] 비정규직 법령이 시행되는 첫날에도 노동자들에 대한 대량학살은 계속되고 있다. file 2007.07.01
430 [보도자료] 롯데호텔, 용역화 대상 비정규직 여성노동자를 대기발령하고 교육실에 가둬놓고 책을 읽게 한 후 독후감 써내라고?? file 2007.07.05
429 [성명] 뉴코아 이랜드의 비정규직 문제해결은 진실되고 성실한 노사간의 교섭뿐이다!! file 2007.07.05
428 [보도자료]UNI(국제사무직노조연합)에서이상수노동부장관에게이랜드문제해결을촉구하며보낸서신 file 2007.07.06
427 [취재요청] 서비스연맹, UNI-KLC(국제사무직노조연합 한국협의회)와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ILO 노동기준 세미나’ 개최해! file 2007.07.09
426 [성명] 이상수 노동부장관의 MBN인텨뷰와 국정브리핑에 대한 우리의 입장?? file 2007.07.10
425 [성명] 정부는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피눈물을 흘리며 외치는 절규가 들리지 않는가?? file 2007.07.10
424 [보도자료] 홈에버 월드컵점 농성 해제 기사는 오보임 file 2007.07.10
423 [취재요청] ‘이랜드 공동대책위원회’오늘 출범 기자회견!! file 2007.07.13
422 [취재요청] 서울대 호암교수회관 불법영업행위 적발된 이후 노조원들에게 그 책임을 떠 넘겨.. file 2007.07.16
421 [성명] 인권과 노동기본권을 침해하는 경찰의 불법적인 감금과 봉쇄를 즉각 해제하라! file 2007.07.16
420 [성명] 특단의 조치 운운하는 이랜드는 진정 사태해결의 의지는 있는 것인가? file 2007.07.18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