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택배노동자의 유니클로 상품 배송거부 선언에

‘일하기 싫으면 그만 두라’는 한 국회의원의 발언에 부쳐

 

 

국회의 국산화가 시급하다. 

일하기 싫어하는 국회의원을 해고하는 국민소환제 도입이 절실하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은 내년 총선까지 기다리지 않겠다. 

지금부터 국회의 국산화와 국민소환제 도입 등을 위한 범국민적 운동을 시작하겠다. 

 

 

2019년 7월 26일

민주노총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86 [성명] 민생법안 <생활물류서비스산업 발전법> 발의를 환영한다! file 2020.06.19
585 [성명] 문재인 정부는 지금이라도 남북 합의 이행을 위해 즉각 행동에 나서라 2020.06.15
584 [성명] 21대 국회에 발의한 고용보험법 개정안, 민주당은 전 국민 고용보험제를 폐기하겠다는 것인가!? file 2020.06.11
583 [성명] 언제까지 특수고용노동자를 사각지대에 방치할 것인가!? 특수고용노동자 배제한 고용보험법 의결을 규탄한다! file 2020.05.14
582 [성명] 타다 베이직 서비스 종료, 이대로는 안 된다. 노사정 교섭으로 해법을 찾자 2020.04.13
581 [성명] 코로나 상황 악용하여 고용과 복지를 위협하는 경총 해체하라! 2020.03.25
580 [성명] 위험의 사각지대, 콜센터 노동자들의 집단감염 위험에 대한 대책을 촉구한다. file 2020.03.10
579 [성명] 투쟁하는 여성이 세상을 바꾼다! 여성의 직접정치로 사회의 주인으로 나섭시다! file 2020.03.06
578 [성명] 타다 드라이버 노동자를 인질로 국회를 협박하는 파렴치한 타다(TADA)를 규탄한다! file 2020.03.05
577 [성명] 서비스노동자의 이름으로 반민족 반노동 언론 조선일보와 동아일보를 청산하자 file 2020.03.05
576 [문중원 열사 추모농성장 침탈 규탄성명] file 2020.02.28
575 [성명] 타다(TADA) 관련 1심 무죄 판결 규탄 및 입법 촉구 성명 2020.02.26
574 [성명]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이영남 충남지부장에 대한 폭력연행 방조한 충남교육청 규탄한다! file 2020.02.21
573 [성명] 서비스 노동자와 국민 모두 위험하다! 정부는 즉각 서비스업에 대한 감염 예방 조치를 실시하라! 2020.01.28
572 [성명] 미국의 압박에 굴복한 한국군 호르무즈해협 파병 결정 즉각 철회하라! 2020.01.2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