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 한반도 평화에 역행하는 미국의 대북제재 규탄하고 
서울 남북정상회담 성사로 분단시대 끝장내자!

연일 우리 민족의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가로막는 미국의 행태가 가관이다.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해 대북제재 해제와 종전 선언이 촉구되는 시기에 오히려 행패를 부리고 있다. 

미국 정부는 북한의 인권문제를 이유로 최룡해 부위원장 등 북한 핵심 인사들에 대한 독자적인 제재를 선언했다. 2016년 김정은 국무위원장, 2017년 김여정 제1부부장에 이어 세 번째 독자제재다. 비핵화만을 외치던 과거와 달리 북미관계 개선 및 수교와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우선하기로 한 6·12 북미공동선언을 스스로 부정하고 위반하고 있다. 

남한 정부에는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을 올려달라고 생떼를 쓰고 있다. 이미 연간 1조 원에 육박하는 방위비분담금 외에 직·간접적인 비용까지 포함하면 약 5조5천억 원에 달하는 지원을 하고 있다. 매년 7조 원에 달하는 무기를 강매당하고 있으며, 평택미군기지 이전에 따른 토지도 무상으로 공여하고 공사비도 전체 92%에 달하는 12조 원을 국민의 혈세로 부담했다. 

이런 미국 정부의 행동에서 주한미군 방위비 분담금 인상과 대북제재 해제를 거래하려는 속내가 엿보인다. 한반도 평화와 번영의 길에 통행세를 걷고 사사건건 방해와 시비를 거는 날강도 같은 짓을 서슴지 않고 있다. 미국의 행패에 맞서는 남과 북의 평화공조가 더욱 절실하다. 

남북의 평화공조가 사상 최초의 북미정상회담를 만들어 냈다. 남과 북의 평화공조로 이제는 사상 최초의 서울 남북정상회담을 성사해내야 한다. 그 출발이 미국의 대북제재 해제와 종전 선언이다. 

한반도 분단시대를 끝장내기 위한 힘도 남과 북의 확고한 평화공조에서 나온다. 
민족의 대단결로 미국의 간섭과 방해를 걷어치우자!
한반도 평화의 새 시대를 위해서 서울 남북정상회담을 성사하자!

2018년 12월 11일
민주노총 전국서비스노동조합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42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를 폭력과 물리력으로 짓밟고, 민주적인 의결과정 자체를 파행시킨 화물연대는 민주노총 조합원에게 사죄하라! 2018.12.21
» [성명] 한반도 평화에 역행하는 미국의 대북제재 규탄하고 서울 남북정상회담 성사로 분단시대 끝장내자! 2018.12.11
540 [성명]감정노동자를 실질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감정노동자 보호법이 시행되어야 한다! 2018.10.18
539 블랙리스트 노조탄압 자행하고있는 CJ대한통운을 강력 처벌하라 file 2018.10.16
538 드디어 눈앞에 펼쳐지는 평화와 통일! 9월 평양공동선언을 이정표로 노동자들이 앞장서 우리 민족의 전성기를 열어내자! file 2018.09.20
537 CJ대한통운은 공짜노동 강요, 불법적 노조 죽이기 중단하라! file 2018.07.11
536 불법자행 CJ대한통운 비호, 조합원 폭력연행 자행한 울산경찰의 행태를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file 2018.07.11
535 노조탄압 전문기업 이마트와의 유착관계 의혹 드러난 고용노동부와 공정위원회 전직 공무원들! 정부는 이마트 특별근로감독 실시하고 관련자들을 일벌백계하라!! file 2018.06.27
534 늦어도 너무 늦은 대법원의 학습지교사 ‘노조 할 권리 인정’ 정부는 모든 특수고용노동자에 대한 노조 할 권리를 전면 보장해야 합니다. file 2018.06.21
533 세계사에 길이 남을 북미정상회담과 북미공동성명을 적극 환영한다 file 2018.06.13
532 최저임금 노동자들의 희망을 꺾어버린 문재인정부 규탄한다. file 2018.06.08
531 <국회는 최저임금 노동자들 주머니 그만 쥐어짜고 노동자와 국민이 준 권력으로 재벌의 곳간이나 열어라!> 2018.05.25
530 택배 노동자의 공짜노동 분류작업 개선, CJ대한통운은 노동조합과의 교섭으로 해결하라! file 2018.05.23
529 기억을 넘어 행동으로! 정부는 부산 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을 방해 말라! 2018.05.11
528 [성명] 민족의 새 역사를 열어낼 <4.27 판문점 선언>을 가슴 뜨겁게 환영한다. 2018.04.2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