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성명]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를 폭력과 물리력으로 짓밟고, 민주적인 의결과정 자체를 파행시킨 화물연대는 민주노총 조합원에게 사죄하라!

어제(20일) 오전 10시, 민주노총 15층 교육실에서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이하 중집)가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 간부 50여 명이 안건 철회를 주장하며 중집을 시작도 못하고 가로막았다. 심지어 중집 위원들에게 야유와 시비질까지 서슴없이 자행했다.

이로 인해서 결국 중집은 개회 선언도 하지 못하고 끝나버렸다.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 몇몇 간부에 의해서 민주노총 조합원의 주요 사안들이 논의조차 못하게 짓밟혀 버린 것이다.

그들이 시비질하는 안건은 <택배 조직 갈등 해결의 건>이다.
이 안건은 공공운수노조 위원장이 참석했고, 화물연대 간부까지 참관했던 9월 중집에서 이미 공식안건으로 상정되었던 것이다. 이후 총연맹의 양해로 수차례 연기되었다가 이번 중집에서야 논의하기로 한 것이었다.

자기 조직 이익 관철을 위해서, 정상적인 민주적 회의 절차를 파괴시킨 화물연대 간부들은 더 이상 민주노조 간부가 아니다. 중집을 정상적으로 진행하자고 요청하는 서비스연맹 조합원들에게 욕설과 멱살잡이, 감금·폭행까지 저질렀다. 폭력조직이라 해도 무색한 행동을 감히 민주노총 건물에서 자행했다.

화물연대의 폭력과 민주주의 유린은 일상이다.
2017년 1월, 서비스연맹 사무실에 쳐들어와서 무단으로 점거하고 집기를 파손하였으며 조합원들에게 언어적, 물리적 폭력까지 행사한 전력이 있다. 2018년 민주노총 중앙위에서도 회의를 가로막고 위력시위라는 이름으로 민주노총을 유린한 조직이다.

총연맹은 화물연대의 회의 방해와 폭력행위를 언제까지 좌시할 것인가!
다음 중집이 제대로 진행된다는 보장이 있기는 한가!
제2, 제3의 화물연대가 생기지 말라는 법이 있는가!
민주노총 지도부는 단호하게 결단하라!

민주적인 절차를 무시하고 조직이기주의를 앞세워 폭력까지 행사한 화물연대는 노동조합이 아니라 폭력조직이나 다름없다. 화물연대는 더 이상 민주노총의 명예를 실추시키지 말고 전체 조합원에게 무릎 꿇고 사죄하라!


2018년 12월 21일
민주노총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1. 15Jan
    by
    2020/01/15

    [성명] 영남대 의료원 투쟁 승리를 위한 보건의료노동자들의 고공농성과 단식농성을 적극 지지한다! 영남대 의료원은 해고자 복직과 노동조합 정상화를 위해 즉각 결단하라!

  2. No Image 16Dec
    by
    2019/12/16

    [성명] 불법적으로 연행해 간 우리 서비스연맹 조합원을 당장 석방하고 미국과의 협상을 당장 멈춰라!

  3. No Image 16Dec
    by
    2019/12/16

    [성명] 문희상은 법안 발의 당장 중단하라

  4. No Image 06Dec
    by
    2019/12/06

    [서비스연맹 성명] 생활물류서비스법의 필요성과 화물연대 입장 반박

  5. No Image 26Nov
    by
    2019/11/26

    [정부의 한일 지소미아 조건부 연장 결정에 대한 성명] 국민적 열망 저버린 굴욕적 결정한 문재인 정부에 분노한다

  6. No Image 15Nov
    by
    2019/11/15

    사법부의 택배노동자의 노동자성 인정 판결 당연하다! 이제 새로운 노사관계 구축을 위해 CJ대한통운이 책임적으로 나서라!

  7. No Image 11Nov
    by
    2019/11/11

    [성명] 택배 물류터미널의 열악한 노동조건과 작업환경 개선 없이 이주노동자 도입하려는 재벌과 정부의 협잡을 당장 중단하라!

  8. 31Oct
    by
    2019/10/31

    [성명]전교조 법외노조 통보 처분, 지금 당장 취소하라!

  9. No Image 23Aug
    by
    2019/08/23

    [성명] 자주를 위해 투쟁한 국민들이 만들어낸 승리! 정부의 한일군사정보협정 종료 결정을 환영한다

  10. No Image 13Aug
    by
    2019/08/13

    [보도자료]배달서비스 지하경제를 양성화하는 생활물류서비스산업발전법을 환영한다

  11. No Image 04Aug
    by
    2019/08/04

    [성명] <생활물류서비스산업 발전법> 발의를 환영한다

  12. No Image 02Aug
    by
    2019/08/02

    [성명] 전국퀵서비스노동조합은 생활물류서비스산업발전법 발의를 환영한다.

  13. No Image 02Aug
    by
    2019/08/02

    굴종을 강요하는 21세기형 경제침략! 백색국가 제외까지 결정한 아베 정권과 군사협력 유지할 이유가 있는가

  14. No Image 26Jul
    by
    2019/07/26

    택배노동자의 유니클로 상품 배송거부 선언에 ‘일하기 싫으면 그만 두라’는 한 국회의원의 발언에 부쳐

  15. No Image 12Jul
    by
    2019/07/12

    실질적인 최저임금 삭감, 서비스 노동자의 투쟁으로 재벌특혜동맹 박살내고 노동자의 삶을 바꾸자!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