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116.164.137) 조회 수 106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 더 이상 죽이지 마라! 정부는 불법택시 카풀 당장 중단시켜라!

 

세상이 미쳐가고 있다. 

 

불법택시를 중개하는 카카오는 공유경제의 선구자인양 굴며 떳떳한데, 밤낮없이 일해도 최저임금 밖에 못 받는 택시노동자는 자기 몸에 불을 붙이고 있다. 

 

임정남 열사의 죽음의 책임은 전적으로 무능한 정부와 집권여당에게 있다. 작년 12월 10일, 불법택시 카풀을 법적으로 허용하려는 국회에 항의하기 위해서 최우기 열사가 분신했다. 그 후로 한 달 동안 도대체 정부여당은 무엇을 했단 말인가. 

 

불법을 처벌하지도 못 하면서 사회적 대타협 운운하는 국토교통부와 더불어민주당이 아니라 이제는 문재인 대통령이 직접 나서라. 촛불혁명의 상징인 광화문광장에서 스스로 재가 된 임정남 열사의 목소리를 제대로 들어라. 

 

민주노총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은 소비자 뒤에 숨은 대자본이 기술발전의 단물만 빨아먹는 것이 공유경제의 본질이라면 맞서 싸울 것이다. 임정남 열사가 편히 눈 감을 수 있도록 100만 택시노동자의 생존권을 지키는 투쟁에 끝까지 함께 하겠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에게 진심 어린 애도의 마음을 전한다. 

 

2018년 1월 10일

민주노총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1. 10Mar
    by
    2020/03/10

    [성명] 위험의 사각지대, 콜센터 노동자들의 집단감염 위험에 대한 대책을 촉구한다.

  2. 06Mar
    by
    2020/03/06

    [성명] 투쟁하는 여성이 세상을 바꾼다! 여성의 직접정치로 사회의 주인으로 나섭시다!

  3. 05Mar
    by
    2020/03/05

    [성명] 타다 드라이버 노동자를 인질로 국회를 협박하는 파렴치한 타다(TADA)를 규탄한다!

  4. 05Mar
    by
    2020/03/05

    [성명] 서비스노동자의 이름으로 반민족 반노동 언론 조선일보와 동아일보를 청산하자

  5. 28Feb
    by
    2020/02/28

    [문중원 열사 추모농성장 침탈 규탄성명]

  6. No Image 26Feb
    by
    2020/02/26

    [성명] 타다(TADA) 관련 1심 무죄 판결 규탄 및 입법 촉구 성명

  7. 21Feb
    by
    2020/02/21

    [성명]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이영남 충남지부장에 대한 폭력연행 방조한 충남교육청 규탄한다!

  8. No Image 28Jan
    by
    2020/01/28

    [성명] 서비스 노동자와 국민 모두 위험하다! 정부는 즉각 서비스업에 대한 감염 예방 조치를 실시하라!

  9. No Image 22Jan
    by
    2020/01/22

    [성명] 미국의 압박에 굴복한 한국군 호르무즈해협 파병 결정 즉각 철회하라!

  10. 15Jan
    by
    2020/01/15

    [성명] 영남대 의료원 투쟁 승리를 위한 보건의료노동자들의 고공농성과 단식농성을 적극 지지한다! 영남대 의료원은 해고자 복직과 노동조합 정상화를 위해 즉각 결단하라!

  11. No Image 16Dec
    by
    2019/12/16

    [성명] 불법적으로 연행해 간 우리 서비스연맹 조합원을 당장 석방하고 미국과의 협상을 당장 멈춰라!

  12. No Image 16Dec
    by
    2019/12/16

    [성명] 문희상은 법안 발의 당장 중단하라

  13. No Image 06Dec
    by
    2019/12/06

    [서비스연맹 성명] 생활물류서비스법의 필요성과 화물연대 입장 반박

  14. No Image 26Nov
    by
    2019/11/26

    [정부의 한일 지소미아 조건부 연장 결정에 대한 성명] 국민적 열망 저버린 굴욕적 결정한 문재인 정부에 분노한다

  15. No Image 15Nov
    by
    2019/11/15

    사법부의 택배노동자의 노동자성 인정 판결 당연하다! 이제 새로운 노사관계 구축을 위해 CJ대한통운이 책임적으로 나서라!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