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성명] 택배노동자 첫 단체협약 체결!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의 단체협약 체결을 환영한다!001.jpg

 

 

성 명 서

배포일: 2019. 01. 24

수신

각 언론사 사회부, 노동담당 등

발신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 T:02-2678-8830 F:02-2678-0246

택배노동자 첫 단체협약 체결!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의 단체협약 체결을 환영한다!

 

 

123일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간의 단체교섭이 타결되었다. 특수고용노동자라고 불리는 택배노동자에게 역사적인 첫 단체협약이 탄생한 것이다. 3개월 가까이 진행된 쉽지 않은 단체교섭 과정이었음에도 극적으로 타결을 이루게 된 것은 쟁의행위 찬반투표 과정에서 99% 투표율과 95% 압도적 찬성률로 표현된 노동조합의 단결된 힘에서 비롯된 것이다.

 

 

이 번 단체협약은 택배노동자들의 노동조합 활동 보장과 처우 개선에서 큰 의미를 가지지만 전체 특수고용노동자들의 노동기본권 보장과 관련해서도 큰 시사점을 가지고 있다. 단체협약에 담긴 면면을 살펴보면 노조 전임자 인정, 사무실 제공, 근무환경 개선과, 5일제, 경조사 휴가와 여름휴가를 비롯한 휴가 제도 등의 내용이 있다. 이는 특수고용노동자라서 노동조합법을 적용하기 어렵다고 말하는 자들을 옹색하게 만드는 소중한 사례가 될 것이다.

 

 

이제 남은 것은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과의 단체협약 사례가 확산되어 다른 택배노동자들에게도 교섭의 길이 열리고 처우 개선의 물꼬를 트는 일이다. 현장에서 가로막혀 있는 특수고용노동자의 노동기본권이 보장될 수 있는 길 또한 열려야 한다. 정부를 비롯한 국회도 특수고용노동자의 단체교섭에 있어 오히려 장애물이 되고 있는 노조법2조를 개정하여 이 번 단체협약의 사례가 특수고용노동자의 단체교섭에 일반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더욱 속도를 내야 할 것이다.

 

 

서비스연맹은 학습지노동자, 대리운전노동자, 퀵서비스노동자, 방과후강사노동자와 같은 특수고용노동자들이 조직되어있고 조직마다 편차는 있지만 단체협약을 비롯한 노동기본권 보장의 사각지대에 여전히 머물러 있다. 그렇기에 이 번 택배노동자의 단체협약 쟁취는 특수고용노동자의 노동기본권 보장에 대한 본보기로서 크게 환영하는 바이다. 서비스연맹은 이 번 택배노동자의 단체협약 쟁취를 발판 삼아 모든 특수고용노동자들이 단체협약을 비롯한 노동기본권을 제대로 보장받을 때까지 현장의 노동자들과 투쟁할 것이다. 여전히 노동자의 권리를 무시하는 고루한 사고에 발목 잡혀 있는 사업장들이 하루 빨리 시대적 흐름을 인식하고 단체교섭에 나설 것과, 정부 또한 특수고용노동자들의 노동기본권이 제대로 보장될 수 있도록 그 역할을 다할 것을 다시 한 번 촉구한다


  1. No Image 26Mar
    by
    2019/03/26

    국회는 택시노동자의 과로사 유발하는 불법 사납금제 폐지하고, 노동시간에 부합하는 월급제 법안 통과시켜라!

  2. No Image 14Mar
    by
    2019/03/14

    제 버릇 남 못주고 낡은 색깔론 꺼내든 나경원! 당장 국민들에게 사죄하고 자유한국당은 해체하라!

  3. No Image 08Feb
    by
    2019/02/08

    [성명] 홈플러스 무기계약직 약 15,000여명의 완전한 정규직 전환 노사합의를 적극 환영한다.

  4. 24Jan
    by 조직국3
    2019/01/24

    [성명] 택배노동자 첫 단체협약 체결!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의 단체협약 체결을 환영한다!

  5. No Image 21Jan
    by
    2019/01/21

    [성명] 더 이상 죽이지 마라! 정부는 불법택시 카풀 당장 중단시켜라!

  6. No Image 24Dec
    by
    2018/12/24

    법원은 민주노총 금속노조 박세민 노동안전보건실장을 당장 석방하라!

  7. No Image 21Dec
    by
    2018/12/21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를 폭력과 물리력으로 짓밟고, 민주적인 의결과정 자체를 파행시킨 화물연대는 민주노총 조합원에게 사죄하라!

  8. No Image 11Dec
    by
    2018/12/11

    [성명] 한반도 평화에 역행하는 미국의 대북제재 규탄하고 서울 남북정상회담 성사로 분단시대 끝장내자!

  9. No Image 18Oct
    by
    2018/10/18

    [성명]감정노동자를 실질적으로 보호할 수 있는 감정노동자 보호법이 시행되어야 한다!

  10. 16Oct
    by
    2018/10/16

    블랙리스트 노조탄압 자행하고있는 CJ대한통운을 강력 처벌하라

  11. No Image 20Sep
    by
    2018/09/20

    드디어 눈앞에 펼쳐지는 평화와 통일! 9월 평양공동선언을 이정표로 노동자들이 앞장서 우리 민족의 전성기를 열어내자!

  12. 11Jul
    by
    2018/07/11

    CJ대한통운은 공짜노동 강요, 불법적 노조 죽이기 중단하라!

  13. 11Jul
    by
    2018/07/11

    불법자행 CJ대한통운 비호, 조합원 폭력연행 자행한 울산경찰의 행태를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14. No Image 27Jun
    by
    2018/06/27

    노조탄압 전문기업 이마트와의 유착관계 의혹 드러난 고용노동부와 공정위원회 전직 공무원들! 정부는 이마트 특별근로감독 실시하고 관련자들을 일벌백계하라!!

  15. 21Jun
    by
    2018/06/21

    늦어도 너무 늦은 대법원의 학습지교사 ‘노조 할 권리 인정’ 정부는 모든 특수고용노동자에 대한 노조 할 권리를 전면 보장해야 합니다.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