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96.161.31) 조회 수 170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80202.JPG


1. 공정보도를 위해 애쓰시는 귀 언론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드립니다.

2. 홈플러스일반노동조합과 ㈜홈플러스스토어즈는 2월 1일 국내 대형마트 업계 최초로 무기계약직 570명을 정규직 전환하기로 노사 합의하였습니다.

3. 구체적으로 오는 7월 1일에 회사내 무기계약 비정규직 노동자 중 약 20%이상인 만 12년 이상 근속한 노동자 570명이 기존 정규직 직급인 ‘선임’직급과 직책을 받고 승진, 복리후생 등도 기존 정규직 노동자들과 똑같이 적용받습니다. 이는 국내 대형마트 중 처음으로 시행되는 정규직 전환 제도입니다.

4. 또한 제도개악이나 근로시간 단축없이 온전히 임금총액 14.7%를 인상하는등 최저임금 인상의 목적을 정확히 반영한 임금합의까지 하였습니다. 이외에도 다양한 근로조건 개선을 합의하였습니다.

 5. 홈플러스일반노동조합은 지난 2007년 정부의 비정규직법 시행으로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대량해고 사태와 고용불안에 맞서 무려 510일 파업투쟁을 진행한 바 있고 비정규직 마트노동자들의 투쟁을 그린 영화 ‘카트’의 실제 주인공들입니다.

 6. 홈플러스일반노동조합 이종성 위원장은 “영화 ‘카트’의 주인공인 우리조합원들이 10년동안 단결하여 투쟁한 결과가 조그마한 성과로 나와 기쁘다. 앞으로도 정규직과 비정규직이 함께 완전한 비정규직 철폐와 노동조건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자”라고 소회를 밝혔습니다. 

7. 성명과 관련 자료를 첨부합니다. 참고하시고 많은 기자님들의 관심과 취재 부탁드립니다.


  1. No Image 02Jul
    by
    2019/07/02

    문재인 정부는 불법파견 노동자 자회사 채용 꼼수 중단하고, 대량해고사태 책임져라!

  2. No Image 19Jun
    by
    2019/06/19

    [성명] 민주노총에 대한 문재인 정부의 선전포고, 서비스 노동자들의 더 큰 투쟁으로 돌파하자!

  3. No Image 19Jun
    by
    2019/06/19

    서비스 노동자의 중단 없는 투쟁으로 구속동지 구출하자!

  4. No Image 29May
    by
    2019/05/29

    경영세습과 구조조정을 위한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반대!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결사항전에 나선 현대중공업 노동자들과 함께 싸우자!

  5. No Image 15Apr
    by
    2019/04/15

    철거를 원하는 것은 일본 뿐이다

  6. 12Apr
    by
    2019/04/12

    퀵서비스노동자의 노조할 권리를 인정한 서울시의 결정을 환영한다!

  7. 09Apr
    by
    2019/04/09

    [서비스연맹_성명] 정규직 전환 거부! 육아휴직자에 대한 불이익한 처우! 대한법률구조공단 조상희 이사장을 규탄한다!

  8. No Image 29Mar
    by
    2019/03/29

    비극적인 대리운전 노동자의 죽음을 추모하며..

  9. No Image 26Mar
    by
    2019/03/26

    국회는 택시노동자의 과로사 유발하는 불법 사납금제 폐지하고, 노동시간에 부합하는 월급제 법안 통과시켜라!

  10. No Image 14Mar
    by
    2019/03/14

    제 버릇 남 못주고 낡은 색깔론 꺼내든 나경원! 당장 국민들에게 사죄하고 자유한국당은 해체하라!

  11. No Image 08Feb
    by
    2019/02/08

    [성명] 홈플러스 무기계약직 약 15,000여명의 완전한 정규직 전환 노사합의를 적극 환영한다.

  12. 24Jan
    by
    2019/01/24

    [성명] 택배노동자 첫 단체협약 체결!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의 단체협약 체결을 환영한다!

  13. No Image 21Jan
    by
    2019/01/21

    [성명] 더 이상 죽이지 마라! 정부는 불법택시 카풀 당장 중단시켜라!

  14. No Image 24Dec
    by
    2018/12/24

    법원은 민주노총 금속노조 박세민 노동안전보건실장을 당장 석방하라!

  15. No Image 21Dec
    by
    2018/12/21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를 폭력과 물리력으로 짓밟고, 민주적인 의결과정 자체를 파행시킨 화물연대는 민주노총 조합원에게 사죄하라!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