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성명] 민족의 새 역사를 열어낼 <4.27 판문점 선언>을 가슴 뜨겁게 환영한다.


감격과 환호, 눈물이 그치지 않았던 하루. 남북정상이 얼굴을 마주하며 미소짓던 그 순간부터 평화와 번영, 통일을 염원하는 온 겨레가 새 역사가 시작되었음을 직감했다.


분단과 대결의 상징이었던 판문점은 평화와 통일의 상징이 되었으며, 통역도 필요없는 두 정상의 회담 장면들은 온 겨레와 전세계를 감동시켰다.


특히 두 정상이 발표한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은 민족의 앞날을 밝혀주는 강령이자 실천지침으로서 민족 성원들의 가슴마다에 열정과 희망으로 자리잡았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은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번영과 자주통일의 미래를 앞당겨 나갈 역사적인 4.27 판문점 선언을 가슴 뜨겁게 환영한다.


6.15공동선언, 10.4공동선언을 계승하고 높은 단계로 진일보한 4.27 판문점 선언은 노동자들을 비롯한 민족 성원들의 헌신 속에 반드시 실현될 것이다.


누구도 이 대세를 막을 수 없다. 특히 우리민족의 분단과 대결로 이득을 취해온 이들. 그들이 끝까지 평화와 통일의 도도한 흐름에 역행한다면 민중의 거센 투쟁속에 빠르게 몰락할 것임을 똑똑히 알아야 할 것이다.


남북이 화해와 협력의 물꼬를 튼 지난 수 개월동안 남북관계는 눈부신 속도로 발전해왔다. 남과 북 우리민족의 단합이 만들어낸 속도이다. 더욱 높아지는 민족 단합과 민족 공조의 기운으로 종전과 평화협정, 평화와 통일의 새 역사로 달려가자. 우리민족끼리 힘을 합쳐 한반도의 희망찬 미래를 힘차게 열어제끼자!


마지막으로 민족의 새 역사가 열릴 수 있도록 평화와 통일을 위해 헌신해온 모든 이들에게 경의를 표한다. 그 뜻을 이어 서비스 노동자들은 난관과 방해를 뚫고 4.27 판문점 선언을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임을 다시 한 번 밝힌다.


2018년 4월 28일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1. No Image 02Jul
    by
    2019/07/02

    문재인 정부는 불법파견 노동자 자회사 채용 꼼수 중단하고, 대량해고사태 책임져라!

  2. No Image 19Jun
    by
    2019/06/19

    [성명] 민주노총에 대한 문재인 정부의 선전포고, 서비스 노동자들의 더 큰 투쟁으로 돌파하자!

  3. No Image 19Jun
    by
    2019/06/19

    서비스 노동자의 중단 없는 투쟁으로 구속동지 구출하자!

  4. No Image 29May
    by
    2019/05/29

    경영세습과 구조조정을 위한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반대!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결사항전에 나선 현대중공업 노동자들과 함께 싸우자!

  5. No Image 15Apr
    by
    2019/04/15

    철거를 원하는 것은 일본 뿐이다

  6. 12Apr
    by
    2019/04/12

    퀵서비스노동자의 노조할 권리를 인정한 서울시의 결정을 환영한다!

  7. 09Apr
    by
    2019/04/09

    [서비스연맹_성명] 정규직 전환 거부! 육아휴직자에 대한 불이익한 처우! 대한법률구조공단 조상희 이사장을 규탄한다!

  8. No Image 29Mar
    by
    2019/03/29

    비극적인 대리운전 노동자의 죽음을 추모하며..

  9. No Image 26Mar
    by
    2019/03/26

    국회는 택시노동자의 과로사 유발하는 불법 사납금제 폐지하고, 노동시간에 부합하는 월급제 법안 통과시켜라!

  10. No Image 14Mar
    by
    2019/03/14

    제 버릇 남 못주고 낡은 색깔론 꺼내든 나경원! 당장 국민들에게 사죄하고 자유한국당은 해체하라!

  11. No Image 08Feb
    by
    2019/02/08

    [성명] 홈플러스 무기계약직 약 15,000여명의 완전한 정규직 전환 노사합의를 적극 환영한다.

  12. 24Jan
    by
    2019/01/24

    [성명] 택배노동자 첫 단체협약 체결!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의 단체협약 체결을 환영한다!

  13. No Image 21Jan
    by
    2019/01/21

    [성명] 더 이상 죽이지 마라! 정부는 불법택시 카풀 당장 중단시켜라!

  14. No Image 24Dec
    by
    2018/12/24

    법원은 민주노총 금속노조 박세민 노동안전보건실장을 당장 석방하라!

  15. No Image 21Dec
    by
    2018/12/21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를 폭력과 물리력으로 짓밟고, 민주적인 의결과정 자체를 파행시킨 화물연대는 민주노총 조합원에게 사죄하라!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