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기억을 넘어 행동으로! 
정부는 부산 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을 방해 말라!
 
한반도에 평화의 봄이 피어나기 시작했다. 지난 남북 정상회담을 시작으로 한반도에서 평화의 시대가 시작되었음을 전 세계는 알고 있으며 주시하고 있다. 
하지만 평화의 봄은 오고 있으나 청산되지 못한 역사의 시계는 오히려 과거로 되돌아가고 있다. 부산 강제징용노동자상 설립이 그러하다. 지난 해 용산역 앞의 강제징용노동자상 설립을 시작으로 청산되지 못한 과거를 알리고 행동하려는 움직임은 들불처럼 커져가지만 이를 계속적으로 가로막는 것은 안타깝게도 우리나라 정부와 경찰이었다. 
용산역 앞 첫 강제징용노동자상 설립 당시에도 우리 정부는 외교적 마찰이 우려된다며 설립을 거부하였다. 이 때에도 수많은 노동자와 시민들이 나서서 결국 노동자상을 세울 수 있었다.  

이해할 수 없는 정부와 경찰의 대응은 최근 또 다시 되풀이되었다. 세계노동절인 지난 5월1일, 부산지역에 설립하기로 하였던 강제징용노동자상은 경찰의 폭력적 대응 끝에 있어야할 자리에 세워지지 못하고 길 위에 남겨졌다. 이 얼마나 기막힌 일인가?

강제징용노동자상의 설립은 단순히 기억하기 위한 것이 아니다. ‘기억을 넘어 행동으로’ 라는 구호가 보여주듯 강제징용노동자상은 단순한 기억과 참배의 목적이 아닌 일본정부의 사죄와 배상을 요구하는 시민들의 행동이요, 투쟁이다. 더 나아가서는 일본제국주의에 억울하게 희생된 모든 선배 노동자들에 대한 원한을 풀어주는 일이다. 

그러나 우리나라 정부와 경찰은 약 3000여명의 경력을 배치하고 강제징용노동자상의 설치를 막았다. 뿐만 아니라 그 과정에서 현재 설립되어있는 평화의 소녀상까지 훼손시켰다. 이러한 우리나라정부와 경찰의 폭압적 조치가 일본정부의 요구에 의한 것이라는 소식은 국민들로 하여금 충격에 빠지게 했다. 

6000여명의 시민이 1억이 넘는 기금을 모아 만들어진 이 강제징용노동자상은 청산되지 못한 과거를 바로잡자는 전 국민적 요구의 상징이다. 현 정부가 진정한 ‘촛불정권’이라면 일본의 요구를 수용하여 강제징용노동자의 설립을 계속적으로 방해할 것이 아니라, 당연히 일본정부에 공식적 사죄배상을 요구하여야 할 것이다. 또한 부산시민의 뜨거운 마음이 담아있는 강제징용노동자상을 부산시민들이 원하는 장소에 설치해야 한다. 
민주노총 서비스연맹은 부산시민들의 이러한 염원이 반드시 이루어지도록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며 더 나아가 일본정부의 사죄와 배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앞장설 것이다. 

2018년 5월 11일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1. No Image 02Jul
    by
    2019/07/02

    문재인 정부는 불법파견 노동자 자회사 채용 꼼수 중단하고, 대량해고사태 책임져라!

  2. No Image 19Jun
    by
    2019/06/19

    [성명] 민주노총에 대한 문재인 정부의 선전포고, 서비스 노동자들의 더 큰 투쟁으로 돌파하자!

  3. No Image 19Jun
    by
    2019/06/19

    서비스 노동자의 중단 없는 투쟁으로 구속동지 구출하자!

  4. No Image 29May
    by
    2019/05/29

    경영세습과 구조조정을 위한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반대!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결사항전에 나선 현대중공업 노동자들과 함께 싸우자!

  5. No Image 15Apr
    by
    2019/04/15

    철거를 원하는 것은 일본 뿐이다

  6. 12Apr
    by
    2019/04/12

    퀵서비스노동자의 노조할 권리를 인정한 서울시의 결정을 환영한다!

  7. 09Apr
    by
    2019/04/09

    [서비스연맹_성명] 정규직 전환 거부! 육아휴직자에 대한 불이익한 처우! 대한법률구조공단 조상희 이사장을 규탄한다!

  8. No Image 29Mar
    by
    2019/03/29

    비극적인 대리운전 노동자의 죽음을 추모하며..

  9. No Image 26Mar
    by
    2019/03/26

    국회는 택시노동자의 과로사 유발하는 불법 사납금제 폐지하고, 노동시간에 부합하는 월급제 법안 통과시켜라!

  10. No Image 14Mar
    by
    2019/03/14

    제 버릇 남 못주고 낡은 색깔론 꺼내든 나경원! 당장 국민들에게 사죄하고 자유한국당은 해체하라!

  11. No Image 08Feb
    by
    2019/02/08

    [성명] 홈플러스 무기계약직 약 15,000여명의 완전한 정규직 전환 노사합의를 적극 환영한다.

  12. 24Jan
    by
    2019/01/24

    [성명] 택배노동자 첫 단체협약 체결! 전국택배연대노동조합과 우체국물류지원단의 단체협약 체결을 환영한다!

  13. No Image 21Jan
    by
    2019/01/21

    [성명] 더 이상 죽이지 마라! 정부는 불법택시 카풀 당장 중단시켜라!

  14. No Image 24Dec
    by
    2018/12/24

    법원은 민주노총 금속노조 박세민 노동안전보건실장을 당장 석방하라!

  15. No Image 21Dec
    by
    2018/12/21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를 폭력과 물리력으로 짓밟고, 민주적인 의결과정 자체를 파행시킨 화물연대는 민주노총 조합원에게 사죄하라!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