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76.132.56) 조회 수 157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Tel : 02-2678-8830 / Fax : 02-2678-0246

이메일 kfsu@daum.net / 홈 http://service.nodong.org


보도 자료


(2015. 06. 22)


최저시급 1만원으로, 장그래에게 따뜻한 밥상을!!


지난 18일 열렸던 5차 최저임금심의위원회에서 사용자측 위원들이 무려 6년째 인상 동결을 주장하면서 최저임금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마트노동자들이 이구동성으로 규탄 성명을 발표하고 나섰다.


이마트노조는 성명서에서 ‘마트노동자들은 최저임금보다 불과 2~3백원 차이의 임금을 받고 있고 최저임금 인상이 곧 그 들의 임금인상과 동일하다며 사용자위원들의 동결주장은 마트노동자들의 어려움에 또 하나의 깊은 상처를 주는 비도덕적 행위라고 비판하면서 우리나라 경제가 어려워지면서 정부조차도 임금인상을 통해서 실질 구매력을 확보하고 내수를 진작시켜야 한다고 발표하는데 왜 기업들은 사회적 동의를 거부하는가?’ 라고 말했다.


홈플러스노조는 ‘이달로 예정된 버스, 지하철 교통요금 인상소식으로 마트노동자들은 가계지출을 어디서 줄여야 할지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닌데 사용자위원들이 동결을 주장하는 것은 그 누구도 납득할 수 없는 논리이며 개선된 인상안을 제시할 것을 촉구하면서 이를 외면한다면 거센 저항에 직면하게 될 것임을 경고한다’고 밝혔다.


동원F&B노조는 ‘임금의 최저수준을 보장하며 근로자의 생활안정과 노동력의 질적향상을 꾀함으로써 국민경제의 건전한 발전에 이바지한다는 최저임금법 제1조 목적에 부응하는 인상안을 내어야 한다며 사용자위원을 포함하여 최저임금심의위원회는 인간다운 생활이 가능한 최저임금 인상안을 제시하라’ 고 성명서를 발표하였다.


이어서 한화갤러리아백화점 노조도 성명서를 발표하고 ‘최소한의 인간다운 생활을 위하여 최저임금을 인상하는 취지가 세계적 추세임에도 이에 반하여 동결하자는 사용자위원의 주장은 사회적으로 용납되기 어렵다고 말하면서 10년을 일해도 최저임금 수준의 급여로 한 달을 버텨야 하는 유통서비스노동자들의 삶을 위해서라도 시급 1만원과 월급 209만원은 이 번에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고’ 밝혔다.


23일부터 다시 시작되는 최저임금심의위원회 회의에서 개선된 인상안이 논의될지 여부가 저임금 유통서비스노동자들에겐 초미의 관심사가 아닐 수 없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89 [보도자료]홈플러스노동조합 아시아드점 해고 조합원의 원직복직과 관련한 노사 합의에 따른 연맹의 입장 file 2016.08.11
488 [성명] 2014년 김석준을 찍었던 손가락을 자르고 싶다 2016.07.29
487 [성명] 갑을오토텍 불법행위 언제까지 용인할 것인가~!! file 2016.07.28
486 [성명_세종공투본] 집회의 자유조차 가로막는 악랄한 노동 탄압 규탄한다 2016.07.14
485 [성명]박근혜 정부는 동북아 평화를 위협하고 군비경쟁을 격화시킬 한국 사드배치 결정을 철회하라! 2016.07.08
484 [성명] 최저임금 업종별 차등적용 운운하는 사용계위원의 발상은 저임금노동자를 구조화하고 차별하는 행태~!! file 2016.06.27
483 [보도자료] 최저임금 1만원 만들기 서비스노동자 100인 플래시몹!! file 2016.06.24
482 [성명] 카카오와 대리운전업체가 상생하자는 주장은 대리기사들의 문제해결이 없는 허구일뿐이다~!! file 2016.06.02
481 [기자회견문] 대리운전업법 제정하고 대리기사 생존권을 보장하라~!! file 2016.05.31
480 [보도자료] 대리운전업체들의 갑질횡포와 불당행위 중단과 대리운전 제도개선 촉구 기자회견~!! file 2016.05.31
479 [취재요청] 대리운전업체(로지프로그램 등) 갑질 규탄 및 대리운전기사 노동조건 개선과 대리운전업법 입법 촉구 기자회견~!! file 2016.05.30
478 [성명]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창립 27주년이 주는 의미~!! file 2016.05.30
477 [보도자료]감정노동자 보호하겠다던 이마트, 폭언 ․ 협박당한 노동자는 외면. 이마트의 이중성 고발 기자회견! file 2016.05.27
476 [보도자료]민주노조 탄압! 반노동 갑질 기업 신세계이마트, 롯데마트 규탄 서비스노동자 결의대회 file 2016.05.27
475 [보도자료]할인상품 구매가 해고사유! 갑질기업 롯데마트 규탄 및 해고 철회 기자회견 file 2016.05.27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41 Next
/ 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