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윤종오 의원직 박탈! 진보정치는 탄압하고 비리 의혹 정치인은 부활시킨 대법원 판결!
민중은 반드시 사법적폐 세력을 심판할 것이다!

오늘(22일) 오후, 대법원은 노동자 국회의원, 민중당 윤종오 의원에게 당선 무효형을 확정했다. 그리고 동시에 ‘성완종 리스트 의혹’과 관련해 비리 정치인으로 거론된 홍준표, 이완구에게는 무죄를 선고하여 사법부의 권위를 스스로 땅에 떨어지게 했다.

화장실을 함께 사용했다고, 설비도 마련되지 않은 사무실을 유사 선거사무실로 둔갑시킨 사법부. 눈이 오든 비가 오든 늘상 있는 피켓 시위 등의 활동을 사전 선거운동으로 억지로 갖다 붙인 적폐 세력의 판결. 비난 여론의 포화를 맞을지라도 진보정치의 싹은 잘라버리겠다는 의지가 표현된 비열한 적폐 세력의 판결에 노동자 민중은 분노를 감출 수 없다. 오늘의 판결은 결국 촛불 민심에 반한 사법적폐 세력의 만행이자 진보정치에 대한 노골적 탄압이다.

윤종오 의원이 누구인가. 노동자 민중과 어깨를 겯고 함께 땀방울을 흘리며 달려온 진정한 국민의 대표자이다. 비정규직 정규직화, 최저임금 1만원, 노조할 권리, 노동계 블랙리스트 진상조사, 방송법 개정 등 헌신적인 의정활동과 투쟁으로 노동자 민중과 함께 해왔다. 

우리는 마트노동자들과 함께 최저임금 인상을 위해 노력한 윤종오 의원을 기억한다. 백화점 노동자들의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 땀흘린 윤종오 의원을 기억한다. 이 땅의 노동자 민중을 위해 쉬지 않고 잠도 줄이며 광장과 거리, 국회를 오가던 윤종오 의원을 똑똑히 기억한다.

1심에서 무죄를 받은 윤종오 의원의 의원직을 기어이 빼앗기 위해 고등법원과 대법원까지 끌고가 억지 판결을 내린 사법 적폐 세력의 노골적인 진보정치 탄압에 8만 서비스 노동자들은 분노에 치를 떨고 있다. 

그들은 윤종오 의원이 의원직을 상실하면 진보정당이 흔들릴 것이라 기대했을지 모른다. 하지만 지금은 노동자 민중의 직접 정치 시대고, 진보정당은 당원과 분회를 튼튼한 뿌리로 굳건히 자리잡고 성장하고 있다. 잠깐 시련은 줄 수 있으나 우리는 분노를 자양분삼아 당원들의 힘으로 더욱 강해질 것이고 진보정치의 도약을 실현시킬 것이다. 

2017년 12월 22일. 노동자 민중은 비열한 판결을 마주한 이 날을 결코 잊지 않을 것이다. 또한 8만 서비스 노동자들은 오늘을 기점으로 더 가열찬 투쟁에 돌입할 것이다. 사법적폐 세력의 심판을 위해 경주할 것이며, 기득권 동맹의 탄압을 분쇄하여 반드시 노동자 민중의 정치적 진출을 이뤄내기 위해 열과 성을 다해 싸워나갈 것이다. 
오늘의 판결이 결국 오판이었다는 것을 우리 서비스노동자들은 반드시 증명해 보일 것이다.

2017년 12월 22일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42 [기자회견문] 서비스유통노동자들의 건강권과 중소영세상인들의 생존권을 보장하기 위해서는 유통산업발전법의 올바른 개정이 전제되어야 합니다!! 2010.06.30
541 [기자회견문] 성원그룹 전윤수회장은 성원개발 익산상떼힐C.C의 노조탄압을 중단하고, 장기 노사분규 사태를 즉각 해결하라! file 2006.03.24
540 [기자회견문] 신세계이마트가 일방적이고 불법적으로 도입한 신인사제도는 사실상 임금착취와 비정규직을 양산하는 부당한 제도이므로 즉각 폐기되어야 한다~!! file 2015.03.26
539 [기자회견문] 아무런 죄가 없는 대리운전 기사를 사망으로 내몬 것은 바로 우리 사회에 편향적으로 적용되는 법과 제도가 문제!! file 2010.08.02
538 [기자회견문] 양질의 호텔리어 일자리가 보장되어야 관광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기약할 수 있습니다!! 2013.10.17
537 [기자회견문] 용인소재 레이크사이드C.C 골프장 측의 용역깡패와 구사대를 동원한 무차별적인 폭력만행을 규탄한다! file 2006.06.23
536 [기자회견문] 유통산업근로자 보호 특별법 입법발의 기자회견문!! file 2012.09.06
535 [기자회견문] 유통산업발전법의 올바른 개정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2010.02.03
534 [기자회견문] 유통서비스노동자 골병들게 하는 백화점의 연장영업과 대형마트의 명절영업을 규탄한다!! 2011.09.08
533 [기자회견문] 이랜드그룹 홍콩법인인 이랜드패션홍콩의 홍콩증시 상장은 즉각 중지되어야 한다!! file 2008.03.12
532 [기자회견문] 이랜드자본 규탄!! 2007.11.27
531 [기자회견문] 임금체불과 부당노동행위를 밥 먹듯이 하는 악질자본 여주C.C의 노조탄압을 규탄한다! file 2006.01.16
530 [기자회견문] 제주오리엔탈호텔 불법 사찰 규탄 기자회견문 2009.09.29
529 [기자회견문] 직원의 목숨까지 앗아간 음료유통 회사들의 악질적인 부당영업행위 강요를 규탄한다!! file 2008.01.25
528 [기자회견문] 특수고용노동자 인권침해 및 차별철폐 해결 인권위 제소 file 2005.07.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