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222.223.132) 조회 수 5343 추천 수 172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6·15공동선언관철을 위한
2004년 남북노동자 5·1절 통일대회 출발성명(인천공항)

오늘 양대노총의 '2004년 남북노동자 5·1절 통일대회' 참가단 320여 명은 벅찬 가슴속에서 무거운 사명감과 조국통일에 대한 결연한 의지를 갖고 평양으로 출발한다.

불의의 룡천역 폭발사고이후 처음 치러지는 '2004 남북노동자 5·1절 통일대회'는 그 어떤 고난과 시련속에서도 하나된, 남북 노동자들의 뜨거운 동포애와 민족적 통일의지를 대내외에 과시하는 뜻깊은 행사가 될 것이다. 우리는 대회기간 중 이번 사고로 인해 깊은 슬픔에 잠겼을 북녘 동포들과 함께 숙연한 자세로, 혼신의 힘을 다해 가능한 모든 지원대책과 협력방안을 협의하고 뜨거운 연대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다.

우리 노동자들은 역사적인 6·15공동선언 이후 남북 노동자3조직간의 남북공동행사를 여러차례 성과있게 개최한 바 있다. 2000년 6·15공동선언이 발표된 그 해 겨울 금강산에서 남북노동자 통일 대토론회를 개최했고, 2001년 5월 1일에는 금강산에서 남북 민간단체로는 최초로 '남북노동자 5·1절 통일대회'를 개최하여 대규모 인적교류의 물꼬를 튼 바 있다. 또 지난 해 3월에는 '남북노동자 대표자회의'를 성사시켜 남북 노동자들의 통일의 이정표가 될 '노동자 통일선언문'을 채택하였다.

올해 '남북노동자 5·1절 통일대회'를 평양에서 남북이 공동개최하게 된 것은 우리 노동자의 자주적 통일운동이 본궤도에서 더욱 활성화되고 있다는 뚜렷한 증거이다.

우리는 이번 <남북노동자 5·1절 통일대회>가 민족의 단합과 평화, 통일을 보장하는 6·15공동선언과 노동자 통일선언문의 기치를 높이 들고 조국통일의 역사적 과정에서 노동자가 앞장서 나가겠다는 굳은 결의의 장이 될 것임을 확신한다.

우리는 <남북노동자 5·1절 통일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함으로서, 남북 노동자들은 물론 각계각층의 교류와 협력, 연대를 더욱 촉진하는 또 하나의 전기로 만들어 나갈 것이다.

2004년 4월 30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한국노동조합총연맹

* 서비스연맹을 대표하여 강규혁 연맹사무처장, 전선봉 연맹 통일위원장, 롯데호텔 홍진오 지부장, 뉴코아 박만희 수석부위원장, 필코리아 김동기 위원장 등 5명이 평양대회에 참석합니다. 서비스노동자의 통일에 대한 열의와 이번 용천참사를 이겨내고 있는 북녘동포들에게 따뜻한 위로와 적극적인 지원활동을 펼치고 올 예정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69 롯데쇼핑의 타임오프를 빙자한 노조탄압!! file 2010.09.09
568 드디어 눈앞에 펼쳐지는 평화와 통일! 9월 평양공동선언을 이정표로 노동자들이 앞장서 우리 민족의 전성기를 열어내자! file 2018.09.20
567 대리운전 보험료 및 프로그램 사용료 사기건 취재 요청 file 2011.12.13
566 당 연맹 3사, 추석명절 앞두고 집중투쟁 시작!! file 2010.09.16
565 늦어도 너무 늦은 대법원의 학습지교사 ‘노조 할 권리 인정’ 정부는 모든 특수고용노동자에 대한 노조 할 권리를 전면 보장해야 합니다. file 2018.06.21
564 노조탄압 전문기업 이마트와의 유착관계 의혹 드러난 고용노동부와 공정위원회 전직 공무원들! 정부는 이마트 특별근로감독 실시하고 관련자들을 일벌백계하라!! file 2018.06.27
563 남북정상회담 합의를 진심으로 환영하며 평화와 통일의 새 역사를 위해 노력할 것을 결의한다 file 2018.03.07
562 기자회견문]서비스 노동자 건강권 실현을 위한 캠페인단 발족 기자회견 file 2011.07.21
561 기억을 넘어 행동으로! 정부는 부산 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을 방해 말라! 2018.05.11
560 근조! 참여정부 개혁정책! 근조! 노무현정권 노동정책! 2003.07.03
559 굴종을 강요하는 21세기형 경제침략! 백색국가 제외까지 결정한 아베 정권과 군사협력 유지할 이유가 있는가 2019.08.02
558 국회는 택시노동자의 과로사 유발하는 불법 사납금제 폐지하고, 노동시간에 부합하는 월급제 법안 통과시켜라! 2019.03.26
557 경영세습과 구조조정을 위한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반대!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결사항전에 나선 현대중공업 노동자들과 함께 싸우자! 2019.05.29
556 [회견문] 신세계이마트 규탄 자료 file 2014.08.12
555 [회견]인권침해 NEIS 강행 관련 민주노총 기자회견문 2003.06.0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