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197.141.236) 조회 수 322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서비스 노동자 건강권 실현을 위한 캠페인단 발족 기자회견


- 의자캠페인 시즌2 시작합니다 -


2011년 7월21일 오전 10시

서울역 롯데마트 앞

기자회견 순서

사회 : 서비스연맹 정민정 여성국장 

1. 여는 말 : 민주노총 정혜경 부위원장

2. 캠페인단 단체 소개

- 유통서비스 노동자 및 환경보호를 위한 특별법 제정 전국연석회의 : 이동주 전국유통상인연합회 사무국장

- 주1회 휴점제를 위한 선전단 : 서비스연맹 소속 현장간부

- 의자감시캠페인단 : 노동안전보건 단체 대표

3. 기자회견문 낭독 : 강규혁 서비스연맹 위원장, 전국여성연대 등.

4. 퍼포먼스

5. 선전전


유통서비스 노동자 및 환경보호를 위한 특별법 제정 전국연석회의

(6월29일 출범했음)

 

주1회 휴점제를 위한 선전단

(7월15일 102회 선전전 진행중)

 

의자감시단

(7월21일 출범)

서비스 노동자 건강권 실현을 위한 캠페인

                    


단체소개 

* 전국연석회의 - 경실련, 민변 민생경제위원회, 민주노동당, 민주노총, 여성환경연대, 전국유통상인연합회, 전국민간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진보신당, 참여연대, 한국진보연대, 환경운동연합

* 의자감시단 - 노동건강연대, 민주노동당 여성위원회, 민주노총, 산업재해노동자협의회,  원진노동환경건강연구소, 전국민간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전국여성연대, 진보신당 여성위원회, 한국노동환경보건연구소, 한국여성노동자회, 한국여성민우회

 

[기자회견문]


서비스노동자 건강권 실현을 위한 캠페인단 발족 선언문

- 의자캠페인 시즌2를 시작합니다.


WHO(세계보건기구)는 건강을 ‘육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안녕한 상태’로 정의하고 있습니다. 대한민국 600만 서비스 노동자들은 건강할 수 있을까요? 대부분 여성인 서비스 노동자들은 비정규직 노동자로, 장시간 노동으로 인해 육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힘든 상태에 놓여있습니다.


장시간 심야노동에 시달리는 서비스 여성노동자들은 ‘고객은 왕이다’라는 기업의 판매경영의 미명 아래, 하층 노동자로 취급되며 하루 종일 서서 일하며 감정노동을 하고 있습니다. 산업안전보건법 보건규칙 제 80조에는 지속적으로 서서 일하는 노동자가 작업 중 때때로 앉을 수 있는 의자를 비치하도록 사업주에게 의무를 부여하고 있으나, 대형 유통업체 노동자에게 의자가 제공된 곳은 드뭅니다.

 

2008년 ‘의자캠페인’이 실시돼 많은 언론보도 속에 시민들의 의식이 일정정도 개선되는 성과를 이뤘음에도 불구하고 재벌 유통업체들은 아직도 제대로 된 의자를 제공하지 않고 있습니다. 노동부는 시민사회단체의 움직임에 밀려 2008년 ‘서서 일하는 노동자의 건강권 보호대책 사업주 간담회’를 실시하는 등 반짝 대응을 하기도 했으나, 3년이 지난 지금까지 실질적인 관리감독은 하지 않고 있습니다.


외국의 경우 유통서비스 노동자 중 90%가 앉아서 일합니다. 스웨덴에서 하루 업무중 10분의 1을 서서 일하는 노동자는 20%가 안됩니다. 그러나 서비스연맹 조사에 의하면 우리나라는 78%가 하루 9시간 이상 서서 일하고 있습니다.


오늘날 유통시장은 WTO GATS 협정에 의해 1996년 전면개방 된 후, 국내·외 업체 간의 무한 경쟁으로 인해 대형마트 점포수가 430여개에 이르면서 과포화 상태이며, 유통재벌 간의 제 살 깎기 식 과당경쟁이 심해지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소비자들의 과소비를 부추기는 부당한 상술과 함께 연중무휴·24시간 영업까지 시행되며 비정규직 여성노동자들은 장시간 심야노동에 고통받고 있습니다. 


장시간 노동과 심야노동은 여성노동자들에게 유방암 등 건강상의 문제를 일으킬 뿐만 아니라, 일·생활 양립이 불가능할 지경으로 내몰고 있습니다. 프랑스, 영국 등 많은 나라들이 유통업체 노동자들의 휴식권 보장과 가정생활 보호를 목적으로 법적으로 영업시간을 규제하며, 일요일 영업도 제한하고 있습니다.


대형 유통업체의 연장영업을 제한하고 주휴점제를 실시한다면 밤늦게 까지 불 밝히는 화려한 조명으로 인한 에너지 낭비, 주차장을 이용하는 승용차들의 소음 및 교통 혼잡으로 발생하는 주변 주민들의 생활환경문제, 최근 테크노마트 사태에서 보여지는 시설안전 문제, 그리고 주변 영세한 중소상인들의 매출감소 문제 등을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이와 관련, ‘유통서비스노동자 및 환경보호를 위한 특별법 제정 전국연석회의’는 대형유통업체의 영업시간을 제한하는 특별법 제정운동을 벌이고 있으며, 주1회 휴점제 실현을 위한 선전팀은 매주 금요일 대형유통업체 앞에서 소비자와 유통업체 노동자를 대상으로 선전전을 100회 이상 펼쳐오고 있습니다. 오늘 구성되는 ‘의자감시단’은 대형 유통업체가 매장에서 일하는 모든 노동자들에게 제대로 된 의자를 제공하고 있는지 감시하고 고발하는 사업을 전면적으로 진행할 것입니다.


우리는 서비스 노동자의 건강권 실현을 위한 세 단체의 운동이 각각 서비스 노동자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우리 사회 전반에 걸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기대합니다. 이 운동이 노동과 노동자를 존중하는 세상, 중소상인 보호, 에너지 낭비를 막는 환경보호, 일과 생활이 공존할 수 있는 사회분위기를 만드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믿습니다. 


오늘 ‘의자감시단’이 출범함으로써 ‘서비스 노동자 건강권 실현 캠페인단’이 완성됨에 따라, 세 단체는 각각의 활동을 더욱 적극적으로 벌여나갈 것입니다.


- 휴일엔 휴식을! 밤에는 수면을!

- 서서 일하는 여성노동자에게 의자를!

- 서비스노동자 건강권 보호로 모든 노동자에게 희망을!




2011.  7. 21

서비스 노동자 건강권 실현을 위한 캠페인단 발족 기자회견 참가자 일동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57 롯데쇼핑의 타임오프를 빙자한 노조탄압!! file 2010.09.09
556 드디어 눈앞에 펼쳐지는 평화와 통일! 9월 평양공동선언을 이정표로 노동자들이 앞장서 우리 민족의 전성기를 열어내자! file 2018.09.20
555 대리운전 보험료 및 프로그램 사용료 사기건 취재 요청 file 2011.12.13
554 당 연맹 3사, 추석명절 앞두고 집중투쟁 시작!! file 2010.09.16
553 늦어도 너무 늦은 대법원의 학습지교사 ‘노조 할 권리 인정’ 정부는 모든 특수고용노동자에 대한 노조 할 권리를 전면 보장해야 합니다. file 2018.06.21
552 노조탄압 전문기업 이마트와의 유착관계 의혹 드러난 고용노동부와 공정위원회 전직 공무원들! 정부는 이마트 특별근로감독 실시하고 관련자들을 일벌백계하라!! file 2018.06.27
551 남북정상회담 합의를 진심으로 환영하며 평화와 통일의 새 역사를 위해 노력할 것을 결의한다 file 2018.03.07
» 기자회견문]서비스 노동자 건강권 실현을 위한 캠페인단 발족 기자회견 file 2011.07.21
549 기억을 넘어 행동으로! 정부는 부산 강제징용노동자상 건립을 방해 말라! 2018.05.11
548 근조! 참여정부 개혁정책! 근조! 노무현정권 노동정책! 2003.07.03
547 굴종을 강요하는 21세기형 경제침략! 백색국가 제외까지 결정한 아베 정권과 군사협력 유지할 이유가 있는가 2019.08.02
546 국회는 택시노동자의 과로사 유발하는 불법 사납금제 폐지하고, 노동시간에 부합하는 월급제 법안 통과시켜라! 2019.03.26
545 경영세습과 구조조정을 위한 현대중공업 법인분할 반대! 생존권을 지키기 위해 결사항전에 나선 현대중공업 노동자들과 함께 싸우자! 2019.05.29
544 [회견문] 신세계이마트 규탄 자료 file 2014.08.12
543 [회견]인권침해 NEIS 강행 관련 민주노총 기자회견문 2003.06.0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