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산하노조소식


조회 수 43 추천 수 0 댓글 0

롯데택배의 노조탄압, 노동자 죽이기를 강력 규탄합니다.

대리점과 노조의 교섭이 결렬되고, 쟁의행위에 돌입하지도 않았는데 롯데는 일방적으로 대리점에 지시를 내려

택배접수를 중단시켰습니다. 수수료가 월급인 택배노동자들에게 택배접수중단은 직장폐쇄와 같습니다.

시작도 하지 않은 쟁의행위에 앞서, 회사가 직장폐쇄를 한 것입니다.

 

파업도 하지 않았는데 불법적으로 택배접수중단 조치로 택배노동자를 죽이려는 “롯데택배 불법적 직장폐쇄 규탄 기자회견”이 오늘 오전 11시 롯데글로벌로지스 본사 앞에소 진행되었습니다. 

 

전국에서 택배연대노조 롯데택배지부장님들이 올라오셔서 롯데의 열악한 환경과 갑질에 대해 발언해 주셨습니다.  그  중 강동지회장님의 일과를 소개해드리겠습니다. 

"오전 5시 기상, 오전 6시 출근, 까대기 진행하는데 빠르면 오전 10-11시 늦으면 오후 2-3시까지 일을 하면서 물 과 커피만 먹으며 일을 합니다. 그리고는 배송물건을 탑차에 싣는데 빠르면 2시 늦으면 4,5시고, 이때부터 배송이 시작되는 겁니다. 그리고 배송마감시간은 오후 8-12시, 이때 집에 들어가서 하루 첫 끼를 먹습니다. 이런 생활이 몇 년째 지속되고 있습니다"

 

이런 열악한 택배노동자들의 현실이 과로사를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이번에 꼭 이런 현실을 바꿔내야겠습니다. 그리고 택배노동자들의 현실에 개선될 수 있는 생활물류서비스법이 꼭 만들어져야겠습니다!! 

 

많은 동지들의 관심과 연대 부탁드립니다.

 

자세한 기사보기: http://worknworld.kctu.org/news/articleView.html?idxno=401872

 
photo_2020-10-30_17-57-29.jpg

 

photo_2020-10-30_17-58-17.jpg

 


  1. [10.28] 전국택배연대노조, 우체국본부 인부천본부 결의대회

  2. [10.27-28] '나은아 할애비 인간선언했다' 롯데택배 전국 총파업 돌입!

  3. [10.27] 노조탈퇴 강요하는 총국장 사죄하라!

  4. [10.27~28] 코웨이는 성실하게 교섭에 응해라! 코디코닥지부 교섭쟁취투쟁

  5. [10.27] 11.6 돌봄파업 선포! 초등돌봄전담사 삭발 기자회견

  6. [10.27] 먹튀.폐점매각 규제! 고용안전보장! 홈플러스 대구점 폐점매각 철회 촉구 기자회견

  7. [10.27] 택배연대노조, 물량통제로 생계 위협하는 우정사업본부 규탄

  8. [10.27] 롯데지회, 울산지역 무기한 파업 결의 출정식

  9. [10.26] 롯데택배 불법적 택배접수중단 규탄 기자회견

  10. [10.26] 호텔현대씨마크노조, 조합원교육 진행

  11. [10.26] 요양서비스노조, 세종고용노동부 환노위 종합감사 대응

  12. [10.24] 택배연대노조, 부산지역 택배노동자 과로사 추모문화제

  13. [10.23] 신화월드 LEK지부 투쟁승리 결의대회

  14. [10.23] 마트노조, 이케아코리아지회 교섭결렬 통보

  15. [10.23] 가자! 단체협약 쟁취로! 제주관광서비스노조 LEK지부 투쟁속보 2호

  16. [10.22] 학비노조, 돌봄교질 지자체 이관 반대! 돌봄전단사 울산지역 결의대회

  17. [10.22] 롯데면세점노조, 성과연봉제 도입, 단체협약 개악 저지! 출근선전전

  18. [10.22] 늘푸른노인요양원 부당해고 투쟁 114일차

  19. [10.22] 제주관광서비스노조 LEK지부 투쟁속보 1호

  20. [10.22] 죽음의 기업 CJ대한통운 규탄! 대구지역 미조직 터미널 출근 선전전

Board Pagination Prev 1 ...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 148 Next
/ 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