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198.33.221) 조회 수 151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보도자료

배포일:2014.5.27

수신

각 언론사 사회부, 노동부 담당 기자

발신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화:02-2678-8830 팩스:02-2678-0246]


대형마트 노동자 생활임금 보장을 위한



전국동시다발 기자회견


담당자 연락처

정민정 서비스연맹 교선국장: 010-5665-3805

김국현 홈플노조 선전국장 : 010-9490-1994 , hplu1084@gmail.com


1. 언론의 자유와 독립, 민주주의와 사회발전을 위해 노력하시는 기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2. 생활임금의 정의는 ‘노동자들이 가족을 부양할 수 있는 능력과 인간의 존엄성을 유지할 수 있는 수준의 임금’이며, 현실에서는 최저임금과 대별되는 개념으로 부각되고 있습니다. 생활임금은 공공정책을 통해 저임금 노동자들의 임금 등 노동조건을 향상시키기 위함으로, 저임금 노동자들에게 매우 절실한 의제가 되고 있습니다.


3. 대형마트 노동자들은 월 100만원 남짓 최저임금 수준의 저임금에 시달리고 있으며 계약시간에 따라 6, 70만원의 월급으로 연명하고 있습니다. 게다가 연장근로수당 미지급 등 불법 부당행위가 만연해 노동자들의 고통을 더욱 가중시키고 있습니다.


4. 홈플러스는 지난 15년간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피땀으로 연매출 10조, 업계 2위의 대기업으로 성장하였습니다. 하지만 직원들의 임금에는 인색했습니다. 2007년에서 2012년까지 영업이익이 73.8%, 매출이 54.5% 성장할 동안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의 시급은 18.1% 인상되었을 뿐이며, 물가상승률 대비 실질임금인상률은 동결에 가깝거나 심지어 삭감되었을 때도 있었습니다.


5. 이에 대형마트 노동자들은 국민들에게 민간부문 특히, 서비스업종(대형마트 노동자)의 열악한 임금 실태를 알리고, 공공부문 뿐만 아니라 민간부문에도 생활임금이 조속히 도입되어야 함을 전달하고자 합니다.


6. 대형마트 노동자들은 생활임금 보장 요구에 동의하는 노동자들과 정당, 시민사회단체 등과 함께 전국 6곳(서울, 경기, 인천, 울산, 부산, 순천)에서 동시에 목소리를 모아내고자 합니다.


- 아 래 -


생활임금 보장을 위한 대형마트 노동자 전국동시다발 기자회견


◯주최 : 민주노총

◯주관 :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홈플러스노동조합, 이마트노동조합

◯일시 : 2014년 5월 28일(수) 오전 11시

◯장소 : 홈플러스 합정점 앞(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45)

◯식순 : 기자회견 취지(서비스연맹 강규혁위원장), 홈플러스 노동자 증언, 이마트 사례(이마트노조 전수찬위원장), 발언(민주노총, 민주노총서울본부, 알바노조, 청년유니온, 한국여성노동자회, 통합진보당 정태흥서울시장 후보 등), 기자회견문 낭독(홈플러스노조)

◯별첨: 홈플러스 노동자의 월급 명세서와 통계자료

총 8쪽.

<기자회견문>

“대형마트노동자 생활임금 보장을 위한

전국동시다발 기자회견”


오늘 우리는 대형마트에서 일하고 있는 저임금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의 낮은 임금과 열악한 노동조건을 알리고, 이들에게도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유지할 수 있는 생활임금이 보장되어야 한다고 호소하기 위해 이 자리에 섰습니다.


생활임금은 최저임금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가 노동자들이 최소한의 인간다운 삶을 유지할 수 있는 수준의 임금입니다.

 

현재 우리나라의 최저임금은 노동자 평균임금의 38% 수준으로 OECD가 권고하고 있는 노동자 평균임금의 50%에 크게 못 미치는 상황입니다. 부천시와 서울시 노원구ㆍ성북구에서 공공부문 저임금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인간다운 삶을 보장하기 위해 지자체 조례 및 행정명령으로 시행중에 있으며, 그 외 많은 지자체에서도 조례 제정을 추진 중입니다. 뿐만 아니라 이번 2014년 지방선거에서 새누리당을 뺀 모든 야당에서 공공부문 저임금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임금과 노동조건을 향상시키기 위한 방안으로 생활임금 도입을 핵심 의제로 채택하고 있으며, 이는 매우 반가운 소식입니다.

 

홈플러스와 이마트를 비롯한 대형마트 노동자들에게도 생활임금 도입은 절실한 문제입니다.

 

홈플러스와 이마트 등 대형마트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은 낮은 임금과 열악한 노동조건에서 일하고 있습니다. 월 100만원 남짓 최저임금 수준의 저임금에 시달리고 있으며, 계약시간에 따라 6,70만원인 경우도 많습니다. 심지어 10년을 넘게 일해도 임금과 노동조건, 그 어느 것 하나도 나아지지 않았습니다. 게다가 연장근로수당 미지급 등 불법ㆍ부당행위가 만연해 노동자들의 고통을 더욱 가중시키고 있습니다.

 

공공부문 뿐만 아니라 민간부문 특히, 대형마트에도 생활임금이 조속히 도입되어 저임금으로 고통 받고 있는 여성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홈플러스와 이마트는 노동자들에게 생활임금을 보장해야 합니다.

 

이마트는 연매출 12조,2013년 영업이익 7천6백억을 올리는 명실 공히 국내 대형마트 1위 업체입니다. 하지만 이러한 현실과 달리 이마트 정규직 2만7천 근로자중 2만에 가까운 사원들의 월급여가 백만원 초반대라는 사실이 믿겨지십니까?

2005년 시급 4,100원, 2014년 시급 5,670원 10년간 시급은 단돈 천오백원 오르는데 그쳤습니다. 이마트 노동자들은 다니면 다닐수록 실질임금은 줄어들고 삶은 팍팍해 지고 있습니다. 이마트는 노동자들의 땀으로 일궈낸 이러한 성과에 합당한 보상과 대우를 해야 함은 물론 이들이 사람답게 살 수 있도록 생활임금을 보장해야 할 것입니다.

 

또한 홈플러스는 지난 15년간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피땀으로 연매출 10조, 업계 2위의 대기업으로 성장하였습니다. 하지만 그동안 직원들의 임금에는 인색했습니다. 2007년에서 2012년까지 영업이익이 73.8%, 매출이 54.5% 성장할 동안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의 시급은 18.1% 인상되었을 뿐이며, 물가상승률 대비 실질임금인상률은 동결에 가깝거나 심지어 삭감되었을 때도 있었습니다. 홈플러스의 성장은 바로 노동자들의 피땀 어린 노력과 희생이었던 것입니다.

 

이마트와 홈플러스는 생활임금을 보장하여 그동안 외면해왔던 노동자들의 노력과 희생에 대해 합당한 대우를 해야 합니다.

 

대형마트 노동자들의 저임금을 방치 하는 것은 이들의 사람다운 삶을 누릴 권리를 박탈하는 것이나 다름없습니다.


- 회사는 대기업 노동자는 최저임금! 홈플러스와 이마트는 생활임금 보장하라!

- 십년넘게 일했는데 백만원이 웬말이냐! 홈플러스와 이마트는 생활임금 보장하라!

 

대형마트에서 일하고 있는 저임금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도 생활임금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국민여러분의 많은 관심과지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4년 5월 28일

“대형마트 노동자 생활임금 보장을 위한 전국동시다발 기자회견” 참가자 일동


  1. No Image 02Jun
    by 교선국
    2014/06/02

    [보도자료]대형마트노동자생활임금보장을위한전국동시다발기자회견

  2. No Image 22May
    by
    2014/05/22

    [보도자료] 다국적기업 담배회사 BAT(브리티시 아메리카 타바코)는 노조탄압 중단하고, 부당해고를 비롯한 징계 중단하라~!!

  3. No Image 27Mar
    by
    2014/03/27

    [성명] 신라면세점의 일방적인 연장영업으로 협력업체 노동자들은 건강권과 모성을 침해받고 있다~!!

  4. No Image 27Mar
    by
    2014/03/27

    [성명] 통신장애로 인해 발생한 피해를 보상하고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하라~!!

  5. No Image 10Feb
    by
    2014/02/10

    [취재요청] 감정노동자 보호입법 통과를 촉구하는 기자회견~!!

  6. No Image 24Jan
    by
    2014/01/24

    [취재요청] 겉으로는 노조인정! 실제로는 활동방해! 부당노동행위 백화점 고소고발 기자화견~!!

  7. No Image 16Jan
    by
    2014/01/16

    [보도자료] 보안업체 캡스를 미국 본사가 매각추진으로 노사갈등 우려~!!

  8. No Image 16Jan
    by
    2014/01/16

    [기자회견문] 나쁜 시간제일자리 강요 부당노동행위 만연 이마트 규탄 기자회견

  9. No Image 16Jan
    by
    2014/01/16

    [보도자료] 이마트 관련 보도자료입니다.

  10. No Image 14Jan
    by
    2014/01/14

    [취재요청] 촉탁직 퇴사 유도하는 이마트 규탄 기자회견~!!

  11. No Image 09Jan
    by
    2014/01/09

    취재요청]홈플러스 노사 0.5계약제 폐지!첫 단체협약 잠정 합의!

  12. No Image 09Jan
    by
    2014/01/09

    취재요청]홈플러스 노동조합, 대형마트 최초 총파업 진행!

  13. No Image 27Dec
    by
    2013/12/27

    [성명] 헌법재판소의 대형마트 의무휴업과 영업시간 제한 관련 헌법소원사건에 대한 각하 결정을 환영한다~!!

  14. No Image 26Dec
    by
    2013/12/26

    [보도자료]기형적 시간제로 노동력 착취하는대형마트 홈플러스 규탄 기자회견

  15. No Image 24Dec
    by
    2013/12/24

    [취재요청] 이마트 부당노동행위 고소건 검찰 수사결과 규탄 이마트공대위 기자회견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