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222.223.132) 조회 수 6245 추천 수 21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성 명 서
(2006. 5. 4)


“전국학습지노조 서 훈배 위원장을 즉각 석방하라!”


지난 3일 오후 전국학습지노조 서 훈배 위원장이 경찰의 강제구인 협박에 자진출두하여 조사를 받던 중 전격적으로 영장이 청구되어 구속수감되었다.
구속사유는 눈높이 대교 최 근한 지부장에 대한 회사측의 부당해고에 맞서 천막농성과 집회투쟁을 진행하면서 업무방해와 폭력행위를 하였다는 것이 그 사유이다.

하늘이 알고 땅이 안다. 눈높이 대교는 지난해 말 경 노동조합의 핵심활동가인 최 근한 지부장에 대하여 업무실적 저조라는 매우 치졸한 이유를 들어 부당하게 해고(계약해지)하였고, 이후 지속적으로 대화를 통해 사태해결을 해보자는 노동조합의 요청에도 형식적인 답변만 늘어놓을 뿐 진정으로 사태해결의 의지를 보이지 않은 것은 그 들 스스로도 알고 있을 것이다.

심지어는 용역깡패를 수십명 동원하여 합법적으로 집회에 참가한 사람들을 위협하는 가 하면 폭력을 휘두르며 천막농성장을 침탈하고 회사측 관리자들 조차도 그에 가세해 평화적으로 1인시위하는 사람들을 폭행하는 만행은 저지른 것이 그들 아닌가?

가짜(유령)회원을 만들 것을 강요하고, 받지도 못한 회비를 대납하라고 강요하는 등 수십년전에나 있을 듯한 비도덕적인 관리방식으로 학습지교사들에게 부당한 업무를 강요하는 회사측에 맞서 시정과 제도개선을 요구하는 활동을 한 것이 과연 구속할만한 사유인가? 계속되는 회사측의 부당한 업무지시에 시달리다 빛을 지고 몸이 망가져서 결국 죽음에 이르른 학습지교사들의 억울함을 알리려 했던것이 구속할 만한 사유인가 말이다.

노동조합의 핵심활동가를 해고하는 것은 사실상 노조를 무력화시켜고 궁극적으로 조직을 와해시키겠다는 것으로 누가 보아도 쉽게 알 수 있는 판단이다. 그렇게 노조탄압과 부당노동행위를 하는 자본가들은 구속은 커녕 불,탈법행위를 눈감아주고 있는 것이 법치국가라고 하는 대한민국의 현 얼굴이다.

더군다나 최근 국회내에서 비정규직에 대한 보호법률을 만들겠다고 추진하고 있는 상황에서 학습지교사 등 특수고용노동자들의 권리보장을 위해 활동하고 있는 노동조합의 대표자를 구속시킨 것은 이 나라 정권과 자본의 극악무도한 노동탄압의 극치를 보여준 사건이다.

가둔다고 노동자들의 투쟁이 멈춰질 것으로 보이는가? 역사가 심판할 것이다!
전국학습지노조 서 훈배 위원장을 즉각 석방하라!
부당노동행위를 일삼고 노동탄압에만 눈이 먼 학습지 자본가들을 구속수감하라!



- 서비스연맹 교선국장 이 성종(011-284-8112)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30 [정정보도자료] 기자회견 주최단체 변경!! file 2006.06.23
129 [기자회견문] 용인소재 레이크사이드C.C 골프장 측의 용역깡패와 구사대를 동원한 무차별적인 폭력만행을 규탄한다! file 2006.06.23
128 [취재및보도자료]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경기지역본부 오는 27일[화] 수원지검 앞에서 ‘레이크사이드C.C 용역깡패 및 구사대 폭력만행 규탄 기자회견’ file 2006.06.23
127 [보도자료] 전국학습지노동조합 전․현직교사 3명, 지자체정치권에 진출해!! file 2006.06.02
126 [보도자료] 레이크사이드C.C 윤 대일사장은 내부 형제간의 경영권 분쟁에 노동자들을 희생양으로 몰아가지 말라!! file 2006.05.13
125 [성명] 용인경찰서는 레이크사이드C.C의 사설경찰조직인가? file 2006.05.11
» [성명] 전국학습지노조 서 훈배 위원장을 즉각 석방하라! file 2006.05.04
123 [취재 및 보도요청]매경오픈이 개최되는 레이크사이드C.C에서 서비스연맹 25~27일까지 집중투쟁 진행 2006.04.25
122 [보도자료] 재능교육교사노조, 조합원 96%의 압도적인 찬성으로 학습지산별노조로 조직형태 변경 결의해... file 2006.04.10
121 [기자회견문] 성원그룹 전윤수회장은 성원개발 익산상떼힐C.C의 노조탄압을 중단하고, 장기 노사분규 사태를 즉각 해결하라! file 2006.03.24
120 [성명] 까르푸 매각에 대한 입장 file 2006.03.23
119 [취재및보도요청] 서비스연맹, 서초동 성원그룹(성원개발 익산상떼힐C.C 모기업) 본사앞에서 기자회견 열어.. file 2006.03.23
118 [성명] (주)눈높이 대교는 용역깡패를 동원한 폭력적인 노조탄압을 중단하고 노조와의 성실교섭에 즉각 응하라! file 2006.03.13
117 [보도및취재요청] 서비스연맹, 한국까르푸 인천 구월점 앞에서 10일 집중투쟁집회 열어.. file 2006.03.13
116 [성명] 비정규법안의 날치기 처리는 원천무효이다! file 2006.02.28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