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보도자료
(2006. 5. 13)


레이크사이드C.C 윤 대일사장은 내부 형제간의 경영권 분쟁에 노동자들을 희생양으로 몰아가지 말라!!


1. 공정보도를 위해 노력하시는 귀(단체)사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2. 경기도 용인소재 레이크사이드C.C 노동조합은 현재 210일째 장기파업을 하고 있다. 지난해 10월 형제간의 추악한 내부 경영권분쟁으로 고용불안을 느낀 직원들이 노동조합을 설립하게 되었고 조합원들은 이후의 노사관계가 정상적으로 진행되길 기대하였다.

3. 그러나 윤 대일사장은 노조설립과 동시에 악랄한 노조탄압을 자행하기 시작하였다. 노동관계법에서 규정하고 있는 노사간의 단체교섭은 형식적으로만 진행하면서 교섭이 결렬되어 조정절차를 거친 노동조합의 합법적이고 정당한 파업을 일방적으로 불법으로 몰아가면서 비조합원들을 자신의 친위대인양 구사대로 만들고 앞장을 세워서 노동자들간에 갈등을 유발시키는 것도 모자라 수십명의 용역깡패들을 고용하여 상시적으로 조합원들을 협박, 폭행하여 결국은 조합원들을 골프장 밖으로 쫒아내고 골프장 출입마져도 하지 못하게 만들었다.

4. 그러한 상황에서 지난 10일 골프장 밖으로 쫒겨난 조합원들은 정문앞에서 천막을 설치하고 골프장을 찾는 고객들에게 자신들의 처지를 알리는 선전전을 진행하고 있었다. 이때 골프장측의 사주를 받은 듯한 비조합원이 술에 취해 여성조합원을 폭행하면서 주변에 있던 조합원들의 분노를 자극하여 폭력을 유도하고 정문앞에 설치된 수대의 CCTV로 다른 비조합원이 촬영한 필름을 증거자료로 고소하는 사건이 발생하였다. 경찰은 현장에 있던 11명의 조합원을 모두 연행하였고 긴급체포영장까지 발부하여 결국 위원장을 포함하여 3인의 조합간부를 구속수사 하겠다고 밝혔다.

5. 이번 사건은 윤 대일사장이 수백억의 골프장을 차지하기 위해 벌이고 있는 내부 형제간의 경영권 분쟁에 노조를 끌어들여 자기편이 아닌 상대(적)편으로 규정하고 같은 직장에서 일하여 왔던 직원들사이에 갈등과 반목을 유도하여 급기야는 이러한 폭력사태를 사실상 사주한 것과 다름없다. 이는 궁극적으로 경영권과 전혀 관계없는 노조를 와해시키려는 목적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인간의 가장 기본적인 양심마져도 팔아치운 윤 대일사장은 내부 형제간의 경영권 분쟁에 노동자들을 희생양으로 몰아가지 말라!
용역깡패를 고용하고 직원들을 구사대로 만들어 상시적으로 폭력을 휘두르며 악랄한 노조탄압에만 열을 올리는 추잡한 짓거리를 중단하라!

노동조합의 최소한의 요구사항을 밝힌다.

합법적으로 설립된 노동조합을 인정하라!
단체교섭에 성실하게 임하여 단체협약 체결하라!
부당해고 철회하고 노조탄압 중단하라!

- 연락담당:교육선전국장 이 성종(011-284-8112)/ 조직2국장 이 영화(017-343-0264)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30 [정정보도자료] 기자회견 주최단체 변경!! file 2006.06.23
129 [기자회견문] 용인소재 레이크사이드C.C 골프장 측의 용역깡패와 구사대를 동원한 무차별적인 폭력만행을 규탄한다! file 2006.06.23
128 [취재및보도자료]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경기지역본부 오는 27일[화] 수원지검 앞에서 ‘레이크사이드C.C 용역깡패 및 구사대 폭력만행 규탄 기자회견’ file 2006.06.23
127 [보도자료] 전국학습지노동조합 전․현직교사 3명, 지자체정치권에 진출해!! file 2006.06.02
» [보도자료] 레이크사이드C.C 윤 대일사장은 내부 형제간의 경영권 분쟁에 노동자들을 희생양으로 몰아가지 말라!! file 2006.05.13
125 [성명] 용인경찰서는 레이크사이드C.C의 사설경찰조직인가? file 2006.05.11
124 [성명] 전국학습지노조 서 훈배 위원장을 즉각 석방하라! file 2006.05.04
123 [취재 및 보도요청]매경오픈이 개최되는 레이크사이드C.C에서 서비스연맹 25~27일까지 집중투쟁 진행 2006.04.25
122 [보도자료] 재능교육교사노조, 조합원 96%의 압도적인 찬성으로 학습지산별노조로 조직형태 변경 결의해... file 2006.04.10
121 [기자회견문] 성원그룹 전윤수회장은 성원개발 익산상떼힐C.C의 노조탄압을 중단하고, 장기 노사분규 사태를 즉각 해결하라! file 2006.03.24
120 [성명] 까르푸 매각에 대한 입장 file 2006.03.23
119 [취재및보도요청] 서비스연맹, 서초동 성원그룹(성원개발 익산상떼힐C.C 모기업) 본사앞에서 기자회견 열어.. file 2006.03.23
118 [성명] (주)눈높이 대교는 용역깡패를 동원한 폭력적인 노조탄압을 중단하고 노조와의 성실교섭에 즉각 응하라! file 2006.03.13
117 [보도및취재요청] 서비스연맹, 한국까르푸 인천 구월점 앞에서 10일 집중투쟁집회 열어.. file 2006.03.13
116 [성명] 비정규법안의 날치기 처리는 원천무효이다! file 2006.02.28
Board Pagination Prev 1 ... 29 30 31 32 33 34 35 36 37 38 ... 42 Next
/ 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