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222.223.132) 조회 수 5118 추천 수 196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긴급 취재 및 보도요청


제 목 : 특수고용노동자 노동3권 보장 촉구를 위한 서비스노동자 결의대회

■ 민주노총 서비스연맹에서는 오는 7월 11일[월] 오후3시, 국회앞에서 2005년도 공동임단투 승리와 골프장 경기보조원, 학습지교사 등 특수고용노동자들의 노동3권 보장 촉구를 위한 연맹산하 단위노조 조합원들과 서비스노동자 결의대회를 개최합니다.

■ 전체 임금노동자의 절반을 훨씬 넘어버린 비정규직노동자. 그 비정규직 노동자들중에는 골프장 경기보조원, 학습지교사 등 특수고용형태의 노동자들이 노동기본권을 박탈당한 채 온갖 탄압과 차별을 받으며 법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것이 작금 우리나라 이 사회의 현실입니다.

■ 골프장 경기보조원의 경우, 사용자측에서 일방적으로 정년을 정하여서 해고를 자행하고 있고, 학습지교사의 경우, 임신한 노동자에게 경미한 작업으로 전환하는 등의 보호조치를 취하기는 커녕 거꾸로 과중한 업무를 지속시키면서 유산까지 하는 노동자들이 발생되고 있어 모성보호에 역행하는 인권침해문제까지 야기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 서비스연맹은 이러한 특수고용노동자들의 노동기본권을 보장하지 않아서 발생되고 있는 노동현장의 심각한 차별과 탄압을 분쇄하고 해결키 위하여 국가인권위원회에 진정을 할 예정이고, 이번 결의대회를 시작으로 서비스노동자들이 총 단결하고 연대하여 골프장 경기보조원과 학습지교사노동자들이 노동3권을 온전하게 보장받을 수 있을 때까지 투쟁해 나아갈 것입니다.

■ 특수고용 노동자들의 노동문제에 각별한 관심을 가져주시고 보도와 취재를 하여 주실것을 요청드리는 바입니다.

연락담당 : 서비스연맹 교육선전국장 이 성종(02-2678-8830, 011-415-638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24 [성명]홈플러스일반노동조합과 ㈜홈플러스스토어즈 노사의 정규직전환 합의를 적극 환영한다! 2018.02.06
523 [성명] 양심수 '0'명. 실망스런 문재인 정권의 특별사면 노동계 대표자 사면은 왜 국민통합이 아니란 말인가 2017.12.30
522 [성명] 윤종오 의원직 박탈! 진보정치는 탄압하고 비리 의혹 정치인은 부활시킨 대법원 판결! 민중은 반드시 사법적폐 세력을 심판할 것이다! 2017.12.22
521 [성명] 모든 노동자에게 노동기본권 즉각 보장하라! file 2017.11.14
520 특수고용노동자 노동조합 설립신고에 대한 고용노동부의 결정에 유감을 표한다! 2017.11.06
519 [성명] NO WAR! NO TRUMP! 서비스 노동자들은 평화를 원한다! file 2017.11.01
518 [성명] 최저임금 노동자 무시하고 재계 입장만 대변한 최저임금위원장 규탄한다! file 2017.10.20
517 [성명]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고 한반도의 자주적인 평화통일을 위해서는 사드배치 결정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 file 2017.09.11
516 [성명] 공무원노조에 대한 설립신고필증 교부는 한국의 노동기본권 보장 수준을 가늠하는 바로미터이다! file 2017.09.06
515 [성명] 민주주의 보루인 공정언론 사수를 위한 언론노동자들의 총파업투쟁을 적극 지지하며 서비스노동자들도 함께 연대할 것이다! file 2017.09.02
514 [성명]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다면 근로기준법상 근로시간 계산의 특례, 근로시간 및 휴게시간 특례조항을 즉각 폐기하라! file 2017.08.01
513 [성명] 현대호텔을 노조에 사전통보나 협의도 없이 비밀리에 매각한 현대중공업을 규탄하고 금번 매각이 원천무효임을 선언한다! file 2017.07.31
512 [성명] 최저임금 1만원! 다시 시작한다! file 2017.07.17
511 [성명] 비정규직의 인격을 비하하고 법이 보장한 파업권을 무시하는 이언주의원. 국회의원직 즉각 사퇴하라!! file 2017.07.10
510 [성명] 노동부장관을 즉각 임명해서 노동적폐를 하루속히 청산해야 비민주적 노사관계가 회복된다! file 2017.07.0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