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21.83.159) 조회 수 491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연맹 모범단협안 책자를 발간하며


- 서비스연맹 위원장 강 규혁


가맹노조 대표자 및 간부동지 여러분 반갑습니다.

이렇게 지면을 통해서 인사를 드리게 되니 좀은 색다른 느낌이 듭니다.


연맹이 지난 2001년 출범한 이후 여러 가지 우여곡절이 있기도 하였지만 한편으로는 2008년 의자캠페인 등 희망을 만들어가는 과정의 연속이기도 하였습니다. 본 모범단협안 책자 발간 역시 그러한 과정의 하나임을 동지들과 함께 느끼고 실제로 현장에서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라마지 않습니다.


금번 모범단협안을 만드는 과정은 여러 동지들의 녹녹치 않는 노력이 배어 있음을 알려드려야 겠습니다.


매년 노동관계 전문가인 노무사배출을 위한 시험이 치러지고 그 시험에 합격한 사람들 중 자본 측의 논리를 경계하고 노동 측의 입장을 대변하겠다는 결심을 한 노무사 동지들이 있습니다. 그 이름은 바로 ‘노동자의 벗’소속 노무사들입니다.


우리 연맹은 금년도 ‘노동자의 벗’소속 10명의 노무사 동지들이 수습기간동안(관련법에 의해 시험 합격 후 6개월의 수습기간을 거쳐야 함) 연맹의 3개 분과별로 모범단협안을 연구하는 작업을 약 4개월에 걸쳐 진행하여 지난 7월에 완료하게 되었습니다.


연맹은 김종진 정책자문위원, 법률자문을 해주고 있는 노무법인나무의 정윤각 대표노무사와 함께 2주 단위로 전체 모임을 가지면서 모범단협 안의 연구조사 작업을 점검, 토론하고 의견 제출을 통해서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해왔습니다.


금번 모범단협 안은 유통분과, 관광분과, 골프장분과별로 각 분과별 특성을 고려한 내용을 넣으려고 노력하였으며, 개별 조항마다 해설과 관련 판례 등을 수록하여 교섭상에서 노조의 요구에 대한 근거를 강화하는데 초점을 두었음을 알려드립니다.


또한, 모범단협 안은 3개 분과에 관련된 특정한 일부 조항을 제외하면 대부분 일반적인 조항이고 중복되는 조항들이어서 연맹 산하 분과에 소속되지 않은 가맹노조도 당연히 활용할 수 잇도록 되어 있다는 점도 알려드립니다.


마지막으로 모범단협 안을 완성하기 위하여 애써주신 전경진노무사를 비롯한 여러 노무사동지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는 마음을 전하면서, 기왕에 만들어진 모범단협 안을 소중하게 활용하여 주시기를 전체 가맹노조 대표자 및 간부 동지들께 다시 한번 강조하여 요청드리면서 책자 발간에 즈음하여 인사의 글을 이만 마치겠습니다.


2010년 8월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24 [성명]홈플러스일반노동조합과 ㈜홈플러스스토어즈 노사의 정규직전환 합의를 적극 환영한다! 2018.02.06
523 [성명] 양심수 '0'명. 실망스런 문재인 정권의 특별사면 노동계 대표자 사면은 왜 국민통합이 아니란 말인가 2017.12.30
522 [성명] 윤종오 의원직 박탈! 진보정치는 탄압하고 비리 의혹 정치인은 부활시킨 대법원 판결! 민중은 반드시 사법적폐 세력을 심판할 것이다! 2017.12.22
521 [성명] 모든 노동자에게 노동기본권 즉각 보장하라! file 2017.11.14
520 특수고용노동자 노동조합 설립신고에 대한 고용노동부의 결정에 유감을 표한다! 2017.11.06
519 [성명] NO WAR! NO TRUMP! 서비스 노동자들은 평화를 원한다! file 2017.11.01
518 [성명] 최저임금 노동자 무시하고 재계 입장만 대변한 최저임금위원장 규탄한다! file 2017.10.20
517 [성명]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고 한반도의 자주적인 평화통일을 위해서는 사드배치 결정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 file 2017.09.11
516 [성명] 공무원노조에 대한 설립신고필증 교부는 한국의 노동기본권 보장 수준을 가늠하는 바로미터이다! file 2017.09.06
515 [성명] 민주주의 보루인 공정언론 사수를 위한 언론노동자들의 총파업투쟁을 적극 지지하며 서비스노동자들도 함께 연대할 것이다! file 2017.09.02
514 [성명]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다면 근로기준법상 근로시간 계산의 특례, 근로시간 및 휴게시간 특례조항을 즉각 폐기하라! file 2017.08.01
513 [성명] 현대호텔을 노조에 사전통보나 협의도 없이 비밀리에 매각한 현대중공업을 규탄하고 금번 매각이 원천무효임을 선언한다! file 2017.07.31
512 [성명] 최저임금 1만원! 다시 시작한다! file 2017.07.17
511 [성명] 비정규직의 인격을 비하하고 법이 보장한 파업권을 무시하는 이언주의원. 국회의원직 즉각 사퇴하라!! file 2017.07.10
510 [성명] 노동부장관을 즉각 임명해서 노동적폐를 하루속히 청산해야 비민주적 노사관계가 회복된다! file 2017.07.03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