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자료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1. 노동자의 권익 보호를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시는 귀 기관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2. 지난 05. 3. 28. 16시 한원cc에서 우영찬대표와 이상무 민주노총경기본부장과의 교섭이 진행되었습니다. 당시 한원cc 사측은 이 본부장에게 “노동부의 중재안”이라며 ‘노사합의서’를 제시하였습니다. 이 합의서 1항에 “...경기보조원에 대하여 한원cc자치회(용역)에 복직시킨다.”는 안으로 되어 있어, 노동부가 사측의 의견을 일방적으로 대변하는 중재안이라, 사실여부를 파악하기 위해 귀 기관의 박현석사무관께 의뢰하었습니다. 그 결과, 노동부의 중재안은 아니고 사측이 일방적으로 주장한 파렴치한 거짓임이 확인되었습니다.

       3. 이러한 사측의 거짓된 행동으로 우리 서비스연맹을 비롯하여, 한원 조합원은 말할 것도 없고 민주노총조직들이 큰 혼란을 겪었으며, 사실이 확인되기 전까지 ‘사측의 입장을 옹호하는 노동부’라는 불신과 오해를 조장하여 한원사태의 해결을 더욱 악화시키는 결과가 야기되었습니다.

      4. 특히, 한원cc 조합원들이 해고되면서 270여 일간, 사측의 폭행과 탄압으로 죽음을 불사한 동맥절단과 단식을 진행하며 원직에의 복귀를 요구하는 이 엄중한 시기에, 기업인의 한 사람인 한원사측이 정부기관의 이름을 팔아 거짓을 주장하는 것에 대해 70만 민주노총 조합원들은 말할 수 없는 분노를 느끼고 있으며, 신의성실을 기본으로 하는 노사관계에서 사측의  거짓행위는 상식이하의 이해할 수 없는 파렴치한 행위라 규탄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5. 또한 한원사측의 파렴치한 거짓행위에 대해 가장 큰 오해와 피해를 받은 노동부가, 한원사측에게 강력하고 준엄하게 사과와 시정을 요구해야됨에도 불구하고, 미온적인 태도를 보이는 것은 사측에게 거짓행위를 또 다시 발생시킬 수 있는 여지를 갖게 하는 것이라 판단됩니다.

     6. 따라서 신의성실을 기본으로하는 노사관계를 조정하는 노동부에서는 이러한 파렴치한 행위가 재발되지 않게 하기 위해, 한원자본에게 엄중히 책임을 물어야하며 ‘한원조합원을 비롯한 관계기관에 대한 사과와 노동부중재안이 아님’을 알리는 내용의 요구와 재발방지를 약속 받을 것을 강력하게 촉구합니다.  

5. 아울러 2005. 4. 4. 경기지방노동위원에서 “해고자 전원을 복귀시키라”는 판결에 따른 명령과 한원cc 단체협상 노사합의서 8조에 의거 “7일이내 복귀”를 즉시 시행할 것을 사측에게 강력히 요구하여, 현 한원사태가 조속히 해결될 수 있게 노동부가 입장을 갖고 적극 중재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는 바입니다.  






  1. No Image 28Oct
    by
    2013/10/28

    [시국선언문] 박근혜정권의 바민주적 노동탄압을 분쇄하고 가열찬 투쟁을 통해서 이 땅의 민주노조운동과 민주주의를 반드시 지켜낼 것임을 선언한다~!!

  2. 12Aug
    by
    2016/08/12

    [세종공투본_보도자료] 세종호텔의 불법파견이 드러나다!

  3. No Image 26Mar
    by
    2010/03/26

    [성명서]헌법상 보장된 노동기본권을 유린하는 공무원노조에 대한 야만적인 탄압을 중단하라!!

  4. No Image 08May
    by
    2009/05/08

    [성명서]제주오리엔탈호텔은 시설팀 정리해고 방침을 즉각 철회하고 무책임한 경영진들은 사퇴하라!!

  5. No Image 11Mar
    by
    2008/03/11

    [성명서]이랜드노조의 진보신당 비례대표 출마결정에 대한 서비스연맹의 입장

  6. No Image 02May
    by
    2005/05/02

    [성명서]노동자를 사업주로 규정하는 망발을 공정위는 중지하라!

  7. No Image 07Apr
    by 연맹
    2005/04/07

    [성명서] 한원cc자본의 ‘노동부중재안’이라는 거짓행위에 대해 노동부의 시정을 촉구합니다!!

  8. No Image 05Apr
    by
    2005/04/05

    [성명서] 한원cc에 대한 2005. 4. 4 경기지방노동위원회의 판결을 적극 지지한다!!

  9. No Image 30Jul
    by
    2004/07/30

    [성명서] 한원cc 용역깡패 규탄 민주노총 및 여성단체 합동 성명서

  10. No Image 12Dec
    by
    2005/12/12

    [성명서] 학습지교사를 노동자로 볼 수 없다는 대법원의 판결은 이 땅의 특수고용노동자들의 실상을 모르고 내린 중대한 오판이다!

  11. No Image 07Mar
    by
    2005/03/07

    [성명서] 파견업종 확대를 획책하는 노동부장관은 머리숙여 사죄하고 즉각 사퇴하라

  12. No Image 30Aug
    by
    2004/08/30

    [성명서] 카드사 수수료 인상 관련 성명서

  13. No Image 02Jun
    by
    2005/06/02

    [성명서] 차라리 영업시간 제한법을 즉각 추진하라!!

  14. No Image 18Jul
    by
    2005/07/18

    [성명서] 중앙노동위원회의 직권중재 결정을 규탄한다!!

  15. No Image 29Sep
    by
    2009/09/29

    [성명서] 제주오리엔탈호텔은 불법 사찰 공화국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40 Next
/ 40